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大選) 예비후보 등록...“구태정치 청산” 발언

‘허경영 코로나 긴급생계지원금 1억 원’ 지급 공약 발표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1/10/18 [15:10]

18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예비후보로 등록한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통령 후보. On the 18th, President Huh Kyung-young of the National Revolutionary Party registered as a preliminary candidate with the National Election Commission.   ©브레이크뉴스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통령 후보 행주산성 출정식 장면. A scene from the launch ceremony of Haengjusanseong Fortress, the presidential candidate of the National Revolutionary Party, Huh Kyung-young. ©브레이크뉴스

 

국가혁명당 공보실측은 18일자 보도자료를 통해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大選) 후보는 10월 18일 오전 10시, 경기도 과천 소재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대선 예비후보 등록을 했다”고 밝혔다.

 

이날 예비후보 등록을 한 허경영 후보는 “내년 3월 9일 실시되는 제20대 대통령선거는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기존 정당 후보 간의 승패(勝敗)가 아닌, 허경영이 구태 정치를 청산하고 생활고 등 도탄(塗炭)에 빠진 국민을 구하는 영웅이 탄생하는 선거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허경영 후보는 “3월 9일 투표 날은 ‘허경영 코로나 긴급생계지원금 1억 원’을 받느냐? 아니냐? 가 선택되는 날”이라며 “허경영이 대통령이 되면 취임 2달 이내에 18세 이상 전 국민에게 ‘허경영 코로나 긴급생계지원금 1억 원’을 지급하겠다.”라고 거듭 천명했다.

 

김동주 국가혁명당 기획조정실장은 “허경영 후보가 당선되면 취임 즉시 대통령 공식 서명 1호는 ‘허경영 코로나 긴급생계지원금 1억 원’ 지급을 위한 서명이 될 것이다.”라며 “이 1호 서명은 헌법 제 76조에 의한 ‘대통령 긴급 명령권, 긴급 재정·경제처분 및 명령권으로 국회의 의결이 필요하지 않다.”고 밝혔다. 이어 “매월 150만 원씩, 18세 이상 전 국민에게 평생 지급하는 허경영 국민배당금제가 잇따라 실시돼 생활고에 시달리는 국민에게 희망의 주머니가 될 것이다.”라며 “나라에 돈이 없는 게 아니라 도둑이 많아, 이 세금 도둑을 잡아 예산을 70% 절약하면 국민에게 국민배당금으로 돌려줄 수 있다.”라고 말했다. 또한 “허경영 후보의 국민을 위한 혁명적 공약이 유권자들에게 전달되기 위해서는 특히 언론보도가 균형 있는 보도를 해야 하고 중앙선관위도 기성 양당 후보에 치우친 불공정 보도에 경종을 울리고 즉시 개선토록 촉구한다.”라고 불공정 선거 보도에 일침을 가했다. 

 

오명진 공보실장은 “허경영 후보는 생활밀착형 공약으로 3종 생활 편익 카드인 무공해 유기농 식당 이용 안심식사카드, 반려동물 소유주에게 무료동물 진료카드, 안경무료 맞춤카드를 지급하는 것”이라고 공약 일부를 소개했다.

 

한편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대통령 선거의 예비후보로 등록한 허경영 국가혁명당 제20대 대선(大選) 후보는 2019년 8월 15일 일산 킨텍스에서 중앙당을 창당할 때 당 대통령 후보로 만장일치로 선출됐다. 지난 2021년 8월 18일,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大選) 후보는 경기도 행주산성에서 “내가 이 나라를 지키겠노라.”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장검(長劍)을 찬 조선 시대 장군복에 백마(白馬)를 타고 대선(大選) 출정식을 가진 바 있다. 

 

허경영 후보는 이날 중앙선관위에 예비후보 등록한 후, 첫 일정으로 오전 11시 30분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사진)했다.   ©브레이크뉴스

 

허경영 후보는 이날 중앙선관위에 예비후보 등록한 후, 첫 일정으로 오전 11시 30분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Huh Kyung-young registered as a preliminary candidate for the National Revolutionary Party's presidential election... Remarks about "clearing the old-fashioned politics"

 

Announcement of promise to pay ‘100 million won in emergency livelihood support fund Huh Kyung-young’

 

-Reporter Park Jeong-dae

 

 

The National Revolutionary Party's public affairs office said in a press release on the 18th, "National Revolutionary Party presidential candidate Huh Kyung-young registered as a preliminary candidate for the presidential election at 10:00 am on the 18th of October at the Central Election Commission in Gwacheon, Gyeonggi-do."

 

 

Candidate Huh Kyung-young, who registered as a preliminary candidate on the same day, said, “The 20th presidential election to be held on March 9 next year is not a win-lose event between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and the candidates of the People’s Power political party. It will be an election in which a hero is born to save the people who are in trouble,” he said.

 

Candidate Huh Kyung-young asked, “Do you receive ‘Huh Kyung-young’s Corona Emergency Livelihood Support Fund 100 million won’ on the voting day on March 9? isn't it? “If he becomes president, he will pay 100 million won in emergency livelihood support for Huh Kyung-young to all citizens over the age of 18 within two months of taking office.”

 

Kim Dong-ju, head of the Planning and Coordination Office of the National Revolutionary Party, said, "If Candidate Huh Kyung-young is elected, the President's official signature No. 1 will be for the payment of 'Huh Kyung-young's Corona Emergency Livelihood Support Fund 100 million won'." “With the presidential power of emergency order, emergency financial and economic disposition, and the power of command, a resolution by the National Assembly is not required,” he said. He continued, “The Huh Kyung-young National Dividend System, which pays 1.5 million won each month to all citizens over the age of 18, will be implemented one after another, and it will become a pocket of hope for the people suffering from hardship. If we catch tax thieves and save 70% of the budget, we can return it to the people as a national dividend,” he said. He also said, “In order for Candidate Huh’s revolutionary promise for the people to be delivered to the voters, media reports in particular must be well-balanced, and the National Election Commission also raises an alarm about unfair reports biased by established bipartisan candidates and urges immediate improvement.” He gave a hint to the election report.

 

Oh Myung-jin, head of the Public Relations Office, introduced some of the promises, saying, "Candidate Kyung-young Huh is a lifestyle-friendly pledge to provide three types of life-convenience cards, a safe meal card for use at a pollution-free organic restaurant, and a free animal treatment card and free eyeglasses custom card to owners of companion animals." .

 

Meanwhile, Huh Kyung-young, the 20th presidential candidate of the National Revolutionary Party, registered with the National Election Commission as a preliminary candidate for the presidential election, was unanimously elected as the party's presidential candidate when the Central Party was founded at KINTEX in Ilsan on August 15, 2019. On August 18, 2021, National Revolutionary Party presidential candidate Huh Kyung-young held the slogan “I will protect this country” at Haengjusanseong Fortress in Gyeonggi-do, wearing a long sword and wearing a white horse in a Joseon Dynasty general uniform. He had a presidential election run ceremony on the

 

After registering as a preliminary candidate with the National Election Commission on the same day, Candidate Huh Kyung-young visited the National Cemetery of Seoul National Cemetery in Dongjak-dong at 11:30 am as the first schedul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