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놈2: 렛 데어 비 카니지’, 2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2위 ‘007’-3위 ‘보이스’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10/15 [09:50]

▲ ‘베놈2: 렛 데어 비 카니지’-‘007 노 타임 투 다이’-‘보이스’ <사진출처=해당 영화 포스터>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영화 <베놈2: 렛 데어 비 카니지>가 <007 노 타임 투 다이>가 <보이스> 등을 제치고 2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다만 아직까지 영화관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인해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특히 극장 관객수를 살펴보면, 평균 동월 대비 급격하게 감소하며 침체가 지속되고 있다. 

 

1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지난 14일 액션 블록버스터 <베놈2: 렛 데어 비 카니지>는 11만 4391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수 31만 8521명으로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베놈2: 렛 데어 비 카니지>에 이어 박스오피스 2위는 액션 블록버스터 시리즈 <007 노 타임 투 다이>(108만 5115명)가, 3위는 변요한·김무열 주연 <보이스>(131만 6981명)가, 4위는 다큐멘터리 <노회찬6411>(8167명)이, 5위는 박정민·이성민·임윤아·이수경 주연 <기적>(63만 7052명)이 차지했다. 

 

뒤이어 <십개월의 미래>, <용과 주근깨 공주>, <타다: 대한민국 스타트업의 초상>, <모가디슈>, <실: 인연의 시작> 등이 박스오피스 1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영화 <베놈 2: 렛 데어 비 카니지>는 미워할 수 없는 빌런 히어로 ‘베놈’(톰 하디)앞에 사상 최악의 빌런 ‘카니지’(우디 해럴슨)가 나타나 대혼돈의 시대를 예고하면서 그와 피할 수 없는 대결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베놈 2: 렛 데어 비 카니지>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he movie <Venom 2: Let There Be Carnage> topped the box office for two days in a row, with <007 No Time to Die> overtaking <Voice>.

 

However, movie theaters are still suffering from the aftermath of Corona 19 (new coronavirus infection). In particular, when looking at the number of theater audiences, the number of theaters has declined sharply compared to the same month and continues to stagnate.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integrated computer network for movie theater admissions by the Korea Film Council on the 15th, the action blockbuster <Venom 2: Let There Be Carnage> on the 14th mobilized 114,391 spectators and ranked first at the box office with a cumulative audience of 318,521. did.

 

Following <Venom 2: Let There Be Carnage>, the action blockbuster series <007 No Time to Die> (1,085,115) took second place at the box office, and <Voice> starring Yo-han Byun and Mu-yeol Kim took third place (1,316,981). ), the documentary Noh Hoe-chan 6411 (8167 people) took 4th place, and 5th place was “Miracle” (637,00052 people) starring Park Jung-min, Lee Seong-min, Lim Yoon-a, and Lee Soo-kyung.

 

Following that, <The Future of Ten Months>, <The Dragon and the Freckle Princess>, <Tada: Portrait of a Korean Startup>, <Mogadishu>, and <Thread: The Beginning of a Relationship> made it into the top 10 of the box office.

 

Meanwhile, in the movie <Venom 2: Let There Be Carnage>, the worst villain in history, Carnage (Woody Harrelson), appears in front of the villain hero Venom (Tom Hardy), who cannot be hated, heralds an era of great chaos and can't be avoided with him. It is an action blockbuster depicting a confrontation without a match.

 

<Venom 2: Let There Be Carnage> is showing rave reviews in theaters nationwid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