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최고위 정치인들이 최후로 갈 곳이 왜 감옥인가?...“슬프도다, 대한민국!”

“고위층 인사들 다수가 비리(非理)-부패(腐敗)와 손을 잡고 있었다는 이야기인 셈”

문일석 발행인 | 기사입력 2021/10/08 [13:38]

▲설훈 의원(사진)은 지난 7일 KBS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대장동 사건에 연루된 이재명 후보에 관한 발언을 하는 중, 구속 상황이 가상된다는 주장을 폈다.

 

보수진영의 대통령이었던 이명박-박근혜, 두 전직 대통령은 현재 수감상태이다. 이들의 사면권을 쥐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은 이들에 대한 사면권을 지금까지 행사하지 않았다. 야당 정치인들 가운데 일부는 문재인 대통령도 임기가 끝나면 감옥에 가야한다고 주장하고 있는 실정이다.  

 

2022년 3월9일 차기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여야 정치권은 당내 대통령 후보를 뽑기 위한 경선을 치르고 있다. 이런 가운데 후보들의 비리-부패 문제가 이슈화돼, 연관된 정치인들의 감옥행(監獄行)이 말해지고 있다.

 

설훈 의원은 지난 7일 KBS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대장동 사건에 연루된 이재명 후보에 관한 발언을 하는 중 "구속 상황이 가상된다"는 주장을 폈다. 설훈 의원은 “상식적으로 볼 때 유동규(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가 지금 배임 이유로 구속돼 있는데 그 위에 있는 시장(이 지사)이 (대장동 개발을) 설계했다고 본인 스스로 이야기를 했다”고 강조하면서 “시장이 배임 혐의가 있을 가능성이 얼마든지 있는 사안이어서 (당의) 위기, 이를테면 후보가 구속되는 상황에 왔다고 가상할 수 있단 말”이라고 언급했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이재명 후보의 구속)을 가상할 수 있다면 거기에 대해서 유권자들이 판단할 수 있게끔 (지도부가) 장을 만들어줘야 할 것 아니냐?”고 문제를 제기하고 “만일 사안이 그렇게까지 된다면 복잡하기 짝이 없는 상황이 되고 민주당으로서는 절체절명의 위기가 되는 것이고, 재집권하는데 결정적으로 이게 문제가 생기게 되는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재명 후보가 감옥에 가는 '가상(假想)을 할 수 있다'는 것이다.

 

여당 당내 대통령 예비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향해 “감옥에 갈 것”이라는 악담(惡談)도 제기됐다.

 

지난 10월7일, CBS 라디오의 '한판승부'에 출연한 원희룡 국민의힘 당내 대선 예비후보는 “이재명을 감옥으로 보내는 싸움을 제가 주도를 할 거기 때문에 이재명을 청와대가 아니라 잠깐 스톱, 당신은 다른 데로 가야 돼 해서 보내는 1번 타자”라고 언급하면서 “감옥으로 보내는 거야 검찰이 보내겠죠? 그런데 저는 그 길을 안내하겠다는 거죠. 이미 배임의 공범은 벗어날 수 없다고 봅니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인 박용진 의원도 지난 10월7일 CBS라디오 한판승부<CBS라디오 한판승부 보도제목=박용진 "대장동, 이재명이 책임질 상황 오면 민주당도 폭망(爆亡)">에 출연했다. 그는 이 방송에서 “저는 이 사건의 아주 완벽한 규정을 하기는 아직 이르다고 봐요. 그래서 관련자들 싹 다 잡아들여야 한다고 하는 게 제 기본 원칙이고. 검찰의 수사요? 제가 볼 때는 또 미적미적 지금 이러거든요. 아주 검찰이 제일 못돼먹은 태도. 보이는 대로 수사하는 게 아니라 보고 싶은 것만 보고 수사하는. 그런 태도로 가면 안 돼요. 아니, 핸드폰 하나 압수수색 못 했다고 하는 게 이게 대한민국 검찰 수준이 이게 뭡니까, 이게?”라면서 “후진국의 어디 수사 당국도 아니고요. 검찰 이렇게 가면 야당이 요구하는 대로 특검으로 몰려간다니까요. 그러니까 그렇게 해서는 안 되고 저는 검찰이 그야말로 부패 세력 발본색원하고 온갖 비리 일망타진 이렇게 16글자로 딱 정리하고 가야 된다고 보고 있고. 여기에 여야가 어디 있습니까? 여기에 지위 고하가 어디 있어요? 제가 늘 수서 비리하고 비교하는데요. 수서 비리도 최종적으로 청와대 수석도 구속시키고 야당 의원들도 싹 다 잡아들였어요. 그러니까 이렇게 대충 끝날 문제 아닙니다. 국민들의 분노는 수서 때보다 더 커요. 저는 제가 수서 비리로 처음 데모 나갔던 대학생인데 너무 열 받았거든요. 수서 비리 때 어떤 일이 있었는지 국민들 기억하실 거예요”라고 피력했다. 이어 “어쨌든 대장동 문제를 보면서 마음 편하고 즐거운 사람이 있으면 안 된다고 생각해요. 제가 이게 호재입니까 악재입니까? 묻는 방송 토론의 질문에 이걸 어떻게 호재라고 얘기할 수가 있냐. 저는 이거 악재다. 우리 모두에게 악재다, 여야 모두에게 악재다, 이렇게 얘기를 했는데 저는 지금도 그 생각이 변함이 없습니다”고 덧붙였다. <CBS라디오 한판승부 보도제목=박용진 "대장동, 이재명이 책임질 상황오면 민주당도 폭망">

 

▲ 문일석 발행인. ©브레이크뉴스

이런 험악한 정치 분위기 속에서, 그럼에도 불구하고, 진중권 교수는 “이재명으로 대세(大勢)가 굳어진 것 같다<진중권 '민주당 경선, 대세 변화없다… 결국 이재명(10월7일 CBS라디오 <한판승부>'”고 분석 했다.

 

전직 대통령이 두 명이나 옥중에 수감되어 있고, 현직 대통령도 임기를 마치면 감옥에 갈 수 있다는 예단이 줄기차게 나오는 나라, 여기에다가 차기 대선의 유력 후보에게조차 “감옥에 갈 것”이라는 말들을 서슴없이 말하는 나라. 그 원인은 대한민국이 법치주의 국가이기 때문일 것이다. 더불어민주당 당내 대선 예비주자인 이재명 후보에게도 법치주의가 적용되고 있고, 비리와 연루되어 있어 법망을 쉽사리 빠져나오기가 어려운 입장이다. 왜 그럴까? 왜 이런 나라가 됐을까? 고위층 인사들 다수가 비리(非理)-부패(腐敗)와 손을 잡고 있었다는 이야기인 셈이다. 한국의 최고위 정치인들이 최후로 갈곳이 어찌하여 감옥이란 말인가?...“슬프도다, 대한민국!” moonilsuk@naver.com

 

*필자/문일석 시인. 발행인.

 

Why is the prison where Korea's top politicians go last?... "Sad, Republic of Korea!"

“It is a story that many high-ranking officials were working with corruption and corruption.”

-Moon Il-suk Publisher

 

Two former presidents, Lee Myung-bak and Park Geun-hye, who served as conservative presidents, are currently in prison. President Moon Jae-in, who holds the right to pardon them, did not exercise the right to pardon them. Some of the opposition politicians are even insisting that President Moon Jae-in should go to jail after his term ends. 

 

Ahead of the next presidential election on March 9, 2022, the political parties of the ruling and opposition parties are holding a primary to select a presidential candidate within the party. In the midst of this, the corruption-corruption issue of the candidates has become an issue, and the politicians involved are talking about going to jail.

 

In an interview with KBS Radio on the 7th, Rep. Seol-hoon argued that the arrest situation was virtual while speaking about candidate Lee Jae-myung, who was involved in the Daejang-dong incident. Rep. Seol-hoon emphasized, "From a common sense, Yoo Dong-gyu (former head of the planning division of Seongnam Urban Development Corporation) is now under arrest for breach of trust, and the mayor (Lee Governor) above him told himself that he designed (the development of Daejang-dong)." “As the mayor is highly likely to be accused of breach of trust, it can be assumed that the [party] has come to a crisis, such as a situation in which a candidate is arrested,” he said.

 

It did not stop here, but raised the question, “If (the arrest of Candidate Jae-myung Lee) can be hypothesized, shouldn’t the (leadership) create a forum for voters to judge about it?” It will become a complicated situation, and for the Democratic Party, it will be a desperate crisis, and this will be a decisive problem in regaining power.” Candidate Jae-myung Lee can 'imagine' going to jail.

 

Gyeonggi Province Governor Lee Jae-myung, a preliminary candidate within the ruling party, was also criticized for saying he would go to jail. On October 7th, Won Hee-ryong, a presidential candidate within the Party of People's Power, who appeared on CBS Radio's 'Bout', said, "I will lead the fight to send Lee Jae-myung to prison. The number one hitter sent because I have to go somewhere.” He said, “I’m sending you to jail. The prosecution will send it, right? But I will guide you on that path. I think we cannot escape the accomplices of breach of trust.”

 

Rep. Park Yong-jin, a preliminary candidate for the Democratic Party's presidential election, also appeared in the CBS Radio bout <CBS Radio bout report title = Park Yong-jin "If Daejang-dong and Lee Jae-myung are in charge, the Democratic Party will collapse"> on October 7th. He said in the broadcast, "I think it is still too early to make a very complete rule on this case. That's why my basic principle is to catch all those involved. Prosecutor's investigation? The way I see it, it's aesthetically and aesthetically now. The very worst attitude of the prosecution. We don't investigate what we see, we investigate only what we want to see. You can't go with that attitude. No, what is the level of the Korean prosecutor's office to say that they couldn't search and seize a cell phone? If the prosecution goes like this, they will be rushed to the special prosecutor as requested by the opposition. So, you shouldn't do that, and I think that the prosecution really needs to be organized in 16 characters like this, which is really a source of corruption and all kinds of corruption. Where are you here? Where's the high rank here? I'm always sassy and corrupt and comparing myself. In the Suseo corruption case, the Blue House chief was finally arrested and all opposition lawmakers were arrested. So it's not going to end like this. The people's anger is greater than at Suseo. I'm a college student who first went to a demonstration for Suseo corruption, and I was so pissed off. People will remember what happened during the Suseo corruption.” He continued, “Anyway, I don’t think there should be someone who is comfortable and happy while looking at the Daejangdong problem. Am I good or bad news? How can you say this is a good thing in response to the question of the broadcast discussion? I think this is bad news "It's bad news for all of us, bad news for both the opposition and the opposition," he added. <CBS Radio bout report title=Park Yong-jin "If Daejang-dong and Lee Jae-myung take responsibility, the Democratic Party will collapse">

 

In this harsh political atmosphere, nevertheless, Professor Jin Joong-kwon said, “The trend seems to have been solidified by Lee Jae-myung <Jin Jung-kwon 'Democratic Party Election, there is no change in the trend… In the end, Lee Jae-myung (October 7th CBS Radio <Bout>'" he analyzed.

 

In a country where two ex-presidents are imprisoned, and where there are many predictions that the incumbent president can go to jail at the end of his term, he is not afraid to say “I will go to jail” even to a strong candidate in the next presidential election. country. The reason may be that Korea is a country with the rule of law. The rule of law is also applied to candidate Lee Jae-myung, a candidate for the Democratic Party's presidential election, and it is difficult to get out of the legal system easily because it is implicated in corruption. Why? Why did this country become like this? This is the story of many high-ranking officials working hand in hand with corruption. Why is it that prison is the last place the top politicians in Korea will go?... "Sad, Republic of Korea!" moonilsuk@naver.com

 

*Writer/Poet Il-suk Moon. Publishe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