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북면, 추석 맞이 저소득 소외계층 22세대에 후원품 전달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위문 실시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1/09/17 [13:24]

▲ 북면 추석위문 <사진제공=가평군 북면> (C)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안종욱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4일 북면행정복지센터에서는 추석을 맞아 북면 저소득 소외계층 22세대에 후원품을 전달하며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위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위문활동에는 북면 인적안전망으로 활동하고 있는 북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14명)과 명예사회복지공무원(8명)이 함께하여 더욱 뜻깊게 진행됐다고 했다.

 

전달된 후원품은 파주닭국수 가평점에서 후원한 닭죽, 탕수육, 적목리 박동선 이장이 후원한 양말세트,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정기회의에서 결정된 곰탕 및 계란선물세트 등 추석에 걸맞게 푸짐하게 구성되어 받는 이들로 하여금 탄성이 나올정도라고 관계자가 후문을 전했다고 했다.

 

위문행사를 마치고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은 지난 10일 정기회의에서 논의된 복지대상자 가구에 들러 위험건축물 철거에 관해 현장조사를 하는 등 현장중심 복지 실천에 여념이 없었다고 했다.

 

이해곤 북면장은 “추석 명절을 맞아 소외감을 느낄 어려운 이웃들을 살뜰이 살핀 지사협위원과 명예사회복지공무원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리고, 면민 모두가 따뜻하고 정겨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지속적인 보호 예찰활동을 실시 하겠다”고 밝혔다.

 

wh6364@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Buk-myeon, Gapyeong-gun, delivered donations to the 22 households of the low-income underprivileged for Chuseok

 

Offer condolences so that you can spend a warm holiday

 

[Reporter Ahn Jong-wook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14th, the Buk-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nnounced that it had delivered donations to 22 households from the low-income class in Buk-myeon on the occasion of Chuseok so that they could spend a warm holiday.

 

He said that this consolation activity was more meaningful with the participation of Buk-myeon local social security council members (14 people) and honorary social welfare officials (8 people), who are working as a human safety net in Buk-myeon.

 

The donated items were generously prepared for Chuseok, including chicken porridge, sweet and sour pork, sponsored by Paju Chicken Noodles Gapyeong, a socks set sponsored by Director Jeokmok-ri Park Dong-seon, and gomtang and egg gift sets decided at a regular meeting of the local social security council. An official said that it was enough to bring out a lot of resentment.

 

After the consolation event, the members of the local social security council said that they were busy practicing on-site welfare, such as visiting the households of welfare recipients discussed at the regular meeting on the 10th and conducting on-site investigations on the demolition of dangerous buildings.

 

Hae-gon Lee, Mayor of Buk-myeon, said, “I would like to express my deep gratitude to the members of the Governors Association and honorary social welfare officials who took care of the neighbors in need who would feel alienated during the Chuseok holiday. ” he said.

 

wh6364@naver.com

 


원본 기사 보기: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