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태안읍 한 교회에서 19명 집단 감염...

태안군, 주요시설 폐쇄 등 확산세 방지 총력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1/07/31 [18:22]
▲ 충남 태안군청 명판(브레이크뉴스 강민식 기자)     ©강민식 기자

충남 태안군에서 30일과 31일 이틀간 총 28명(태안 84~111번)의 확진자가 나와 태안군이 긴급 대책을 추진 중이다.

 
태안군에 따르면 30일 12명이 발생한데 이어 31일 오후 2시 현재 16명이 추가 확진돼 30일과 31일 오후 2시 현재 28명이 확진됐다고 밝혔다.


확진자 28명 가운데 19명이 태안읍 소재 한 교회에서 집단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고,태안군은 해당 시설에 대해 즉각 폐쇄 조치하고 관련자에 대한 선제검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또한, 28명 중 18명이 지역 내 아동 및 청소년으로 밝혀짐에 따라 ‘방과 후 학교’ 운영을 중지시키는 등 긴급조치에 돌입했으며, 교육지원청과 협조해 학원 등 시설 이용자 전원에 대한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특히,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를 신속히 완료하고 방역에 철저를 기하는 한편, 실내 체육시설 및 경로당에 대한 운영을 중단하는 등 지역확산 방지에도 총력을 기울인다.

 
태안 96번 확진자(女 10대, 태안읍)는 태안읍 소재 교회를 통해 감염됐으며, 97번 확진자(男 10대, 서울 강남구)는 태안을 방문했다가 검사 후 확진됐다.

 
태안 98(女 10대, 태안읍), 99번(女 10대, 안면읍) 확진자는 태안 85, 90번 접촉자며, 100번(男 10대, 태안읍), 101번(男 10대, 태안읍), 102번(女 7세, 태안읍) 확진자는 89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태안 103(男 10대, 태안읍), 104(男 10대, 태안읍), 105(베트남인 30대, 근흥면)번에 대해서는 현재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며, 106번(女 10대, 태안읍)과 108번(男 10대, 근흥면)은 기존 확진자와의 접촉을 통해 감염됐고, 107번(女 20대, 태안읍)과 109(男 10대, 태안읍), 110(男 10대, 태안읍), 111(女 10대, 태안읍)번은 태안읍 교회발 확진자다.

 
태안군의 7월 확진자 수는 총 55명으로 늘었으며, 군은 30일 긴급 재난안전대책 보고회와 유관기관 대책회의를 개최한 데 이어 31일 재난상황 보고회를 열어 대책을 논의했다.

 
태안군은 30일 폐쇄된 교회 시설에 대해 안내문을 부착하고 ‘방과 후 학교’ 운영을 중지시키는 한편, 관내 학원 및 교습소 64개소에 대해 휴원 조치하고 밀접접촉자에 대한 조사에 돌입했다.

 

또한, 공동이용시설 및 청소년 시설에 대한 방역을 더욱 강화하고 확진자의 동선을 면밀히 체크하는 등 추가 확진 예방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최근 전국적인 코로나19 확산세와 맞물려 다수의 인원이 감염된 것과 관련, 선제검사를 최대한 늘려 확산을 막고 자가격리자 급등에 따른 관련 키트를 즉시 확충해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가세로 군수는 “신속한 상황전파를 위해 마을방송과 SNS 등을 활용, 타 지역 방문을 자제할 수 있도록 안내할 것”이라며 “다중이용시설 및 집합시설에 대해서는 폐쇄 및 이용 중단을 명령하고 방역점검과 방역관리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A group infected 19 people at a church in Taean-eup, Taean-gun...]

[Taean-gun, all-out war to prevent the spread of major facilities, such as closing]

 
In Taean-gun, on the 30th and 31st, a total of 28 confirmed cases (Taean 84-111) were confirmed, and Taean-gun is pushing for emergency measures.

 
According to Taean-gun, there were 12 confirmed cases on the 30th, and 16 additional cases were confirmed as of 2 pm on the 31st, and 28 people were confirmed as of 2 pm on the 30th and 31st.


Of the 28 confirmed cases, 19 were confirmed to have been group infected at a church in Taean-eup, and Taean-gun said that the facility was immediately closed and preemptive examinations were carried out for those involved.

 
In addition, as 18 out of 28 were found to be children and adolescents in the area, emergency measures such as suspending the operation of 'after-school schools' were initiated. am.

 
In particular, it will expedite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s on confirmed cases and thoroughly prevent the spread of the disease, while also suspending the operation of indoor sports facilities and senior citizens' centers to prevent regional spread.


Patient 96 in Taean (a teenage female, Taean-eup) was infected through a church in Taean-eup, and Patient 97 (current teenager, Gangnam-gu, Seoul) was confirmed after visiting Taean and being tested.

 
Taean 98 (10s female, Taean-eup) and 99 (female teens, Anmyeon-eup) confirmed patients 85 and 90 in Taean, 100 (10th generation, Taean-eup), 101 (10th female, Taean-eup), 102 Patient No. (7-year-old female, Taean-eup) is a family member of Patient No. 89.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s are currently underway for Taean 103 (10th generation, Taean-eup), 104 (10th generation, Taean-eup), 105 (Vietnamese 30s, Geunheung-myeon), and 106 (10 female, Taean-eup) and 108 (Taean-eup) and Teenagers 男, Geunheung-myeon) were infected through contact with an existing confirmed person, and No. 107 (female 20s, Taean-eup), 109 (10-year-old female, Taean-eup), 110 (10-year-old female, Taean-eup), and 111 (woman 10) Dae, Taean-eup) is a confirmed case from the Taean-eup church.

 
In July,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in Taean-gun increased to 55, and the military held an emergency disaster safety plan report meeting and related organization countermeasures meeting on the 30th, followed by a disaster situation report meeting on the 31st to discuss countermeasures.

 
On the 30th, Taean-gun posted notices on closed church facilities and suspended the operation of 'after-school schools', closed 64 private academies and training centers, and began an investigation into close contacts.

 
In addition, it is a policy to further strengthen the quarantine measures for shared facilities and youth facilities, and to focus all efforts on preventing further confirmed cases, such as closely checking the movement of confirmed patients.

 
In addition, in connection with the recent nationwide spread of COVID-19, it plans to minimize the inconvenience by increasing the number of preemptive tests as much as possible to prevent the spread and immediately expanding related kits in response to the surge in self-quarantine.

 
Governor Gasero said, “We will use village broadcasting and social media to help spread the situation quickly, and guide people to refrain from visiting other areas. We will do our best to manage it,”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