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도쿄올림픽]한국 남자 양궁, 단체전 금메달 차지..대회 2연패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7/26 [17:20]

▲ ‘2020 도쿄올림픽’ 한국 남자 양궁, 단체전 금메달 차지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한국 남자 양궁 대표팀이 ‘2020 도쿄올림픽’ 단체전에서 대만을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며 ‘세계 정상’임을 입증해냈다.

 

오진혁(현대제철), 김우진(청주시청), 김제덕(경북일고)으로 이뤄진 한국 남자 양궁 대표팀은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 단체전 결승에서 대만을 6-0(59-55, 60-58, 56-55)으로 완파하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한국 양궁 대표팀은 혼성 단체전, 여성 단체전에 이어 남자 단체전에서도 금메달을 획득하며 지금까지 펼쳐진 양궁 3개 종목 모두에서 금메달을 따내는 기염을 토했다. 한국 양궁 대표팀이 남녀 개인전에서도 금메달을 차지한다면 2회 연속 올릭핌 양궁 전 종목(4개)을 석권하게 된다.  

 

특히 한국 남자 양궁 대표팀은 ‘2020 도쿄올림픽’ 단체전 금메달로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 이어 대회 2연패를 기록했다. 김우진은 올림픽 단체전 2연패를, 오진혁은 9년 만에 단체전 금메달을, 17살 막내 김제권은 여자팀 안산(광주여대)에 이어 ‘2020 도쿄올림픽’ 2관왕을 달성하게 됐다.  

 

김제덕과 안산은 ‘2020 도쿄올림픽’ 남녀 양궁 개인전에 출전, 한국 양궁 첫 올림픽 3관왕에 도전한다.

 

▲ ‘2020 도쿄올림픽’ 한국 남자 양궁, 단체전 금메달 차지  © 뉴시스



한편,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인해 1년 연기 후 치뤄지는 ‘2020 도쿄올림픽’은 전 세계 1만 1000여 명의 선수들이 33개 종목(세부 종목 339개)에서 금메달을 놓고 뜨거운 경쟁을 펼친다. 

 

‘2020 도쿄올림픽’은 23일부터 오는 8월 8일까지 17일간 진행되며, 한국 국가대표팀 태극전사 232명은 이번 ‘2020 도쿄올림픽’에서 금메달 7개 이상, 5회 연속 종합순위 10위를 목표로 출전한다.    

 

한국은 26일 오후 5시 현재 금메달 3개, 동메달 3개로 ‘2020 도쿄올림픽’ 종합 5위를 기록 중이며, 종목별로는 양궁에서 금메달 3개, 태권도, 펜싱, 유도에서 동메달 1개 씩이다. 현재까지 종합 순위 1위는 미국(금7 은3 동4), 2위는 중국(금6 은3 동6), 3위는 일본(금6 은1 동2)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he Korean men's archery team proved themselves as the world's top by beating Taiwan in the team event at the 2020 Tokyo Olympics and winning the gold medal.

 

The Korean men's archery team consisting of Oh Jin-hyeok (Hyundai Steel), Kim Woo-jin (Cheongju City Hall), and Kim Je-deok (Gyeongbuk Il High School) defeated Taiwan 6-0 (59-55) in the men's team final of the '2020 Tokyo Olympics' held at Yumenoshima Park, Tokyo, Japan. , 60-58, 56-55) and won the gold medal.

 

The Korean archery team won gold medals in the men's team event following the mixed team event and women's team event, and won gold medals in all three archery events so far. If the Korean archery team wins a gold medal in the men's and women's individual events, they will win all of the Olympic archery events (4) for the second time in a row.

 

In particular, the Korean men's archery team won the gold medal in the team event at the 2020 Tokyo Olympics, winning the tournament twice in a row following the 2016 Rio de Janeiro Olympics. Kim Woo-jin won the Olympic team event twice in a row, Oh Jin-hyuk won the team gold medal for the first time in 9 years, and the youngest 17-year-old Kim Je-kwon won two gold medals at the 2020 Tokyo Olympics following the women's team Ansan (Gwangju Women's University).

 

Kim Je-deok and Ansan will compete in the men's and women's individual archery competitions at the 2020 Tokyo Olympics and challenge the first three Olympic gold medals in Korean archery.

 

Meanwhile, the 2020 Tokyo Olympics, which will be held after a one-year postponement due to the spread of Corona 19 (novel coronavirus infection), will be held with over 11,000 athletes from around the world competing for gold medals in 33 sports (339 detailed sports). unfold.

 

The '2020 Tokyo Olympics' will be held for 17 days from the 23rd to the 8th of August, and the 232 Taegeuk warriors of the Korean national team will participate in the '2020 Tokyo Olympics' with the goal of winning 7 or more gold medals and placing 10th in the overall ranking for 5 consecutive times. do.

 

As of 5 pm on the 26th, Korea is ranked 5th overall at the 2020 Tokyo Olympics with 3 gold medals and 3 bronze medals, and by event, 3 gold medals in archery and 1 bronze medal in taekwondo, fencing, and judo are each. So far, the United States (7, silver, 3, bronze, 4) in the overall ranking is ranked first, China (6, silver, 3, bronze) in second place, and Japan (6, silver, 1, bronze, 2) in third plac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