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전액기부, “제작비 제한 유튜브 모든 수익..큰 관심 감사해”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7/21 [15:28]

▲ 김종국 전액기부 <사진출처=김종국 유튜브 채널>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가수 김종국이 자신의 유튜브 채널 수익을 전액 기부한다.

 

김종국은 2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GYM JONG KOOK(짐종국)’ 커뮤니티 게시판을 통해 “믿기 힘들 만큼 큰 관심과 사랑으로 쉽지 않은 새로운 출발에 큰 힘을 준 많은 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 인사드린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번 한 달 5개 영상으로 발생되는 채널 수익에 관해서 (소정의) 제작비를 제한 모든 수익을 기부하려고 한다”며 “저 혼자가 아닌 너무나도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넘치는 결과가 나온 만큼, 그 관심과 사랑이 좋은 일로 이어진다면 운동을 사랑하는 모든 분들의 선한 영향력이 더욱 의미 있고 빛을 발할 거라고 생각된다”고 밝혔다. 

 

또 김종국은 “짐종국 채널을 응원해 준 여러분들이 기부에 함께 동참한 거니까 보람 느끼고 더욱 건강하게 운동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종국은 앞서 지난달 17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짐종국’을 개설했다. 특히 김종국의 채널은 현재 구독자 190만명을 기록하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다.

 

한편, 김종국은 현재 SBS ‘런닝맨’, ‘미운 우리 새끼’, JTBC ‘세리머니 클럽’ 등에 출연 중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Singer Kim Jong-kook donates all the profits of his YouTube channel.

 

On the 21st, through his YouTube channel 'GYM JONG KOOK' community bulletin board, Kim Jong Kook said, "I would like to once again thank the many people who gave great strength to a new start that was not easy with unbelievably great interest and love." opened

 

He continued, "I'm going to donate all the profits after limiting the (a small amount) production cost regarding the channel revenue generated from 5 videos this month." "As the results were overflowing with the help of so many people, not me alone, the interest and If love leads to good things, I think the good influence of all those who love sports will be more meaningful and shine.”

 

In addition, Kim Jong Kook added, "I hope that everyone who supported Jim Jong Kook's channel participated in the donation, so you will feel rewarded and exercise more healthily."

 

On the 17th of last month, Kim Jong-guk opened his YouTube channel 'Jim Jong-guk'. In particular, Kim Jong-kook's channel is gaining great popularity, recording 1.9 million subscribers.

 

Meanwhile, Kim Jong Kook is currently appearing in SBS 'Running Man', 'My Little Old Boy', and JTBC's 'Celebration Club'.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