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안전공단 서울본부, '교통사고 제로 100일 운동' 두번째 챌린지 추진

- 사업용 버스·택시·화물 65개사-100일간 무사고운동 도전에 자발적 참여해 안전운행 유도 -

전병협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1/07/08 [16:13]


▲ 하반기 2차 챌린지 행사안내 및 전반기 결과 - 최우수상 승일교통(사진 1번), 서울버스(사진 2번), 임직원의 수상 기념   © 전병협 칼럼니스트


‘21년도 교통사고 사망자 20% 감축 목표 달성을 위해 한국교통안전공단 서울본부는 버스·택시·화물 65개사와 함께 7월 7일부터 10월 14일까지 ’교통사고 제로 100일 운동’을 추진한다.

 

이번 무사고 100일 운동은 사업용 버스·택시·화물회사의 교통사고 감소 운동을 실시하여 교통안전 활동을 적극 지원하고, 운수종사자의 자발적인 안전운행을 유도하여 교통사고 사망자수 감소 목표를 달성하기 위함인데  40개사가 참여했던 상반기에 이어 두 번째 도전이다. 

 

사고 사상자 수에 사고 정도에 따른 가중치를 부여하여 사고위험이 높은 회사 및 교통사고가 많이 발생했던 회사 중 동참의지가 높은 65개사(버스 30, 택시 15, 화물 20개사)를 선정했다.

 

무사고 100일 운동 참여 운수업체에는 챌린지 기간 중 사망사고 제로 및 중·경상 교통사고를 대폭 감축시키기 위하여 참여회사에 교통안전 전문가들의 안전컨설팅, 교통안전교육 및 정보제공을 도모하고, 다양한 교통안전 용품을 집중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졸음운전 등 과로에 따른 사고예방을 위해 운수종사자의 휴식·휴게시간이 잘 준수되는지 운행기록(DTG ; Digital Tachograph) 분석을 통해 중점적으로 살피게 되며, 챌린지 기간 동안 교통사고 발생건수 등을 전년 동기간과 비교하여 업종별로 성과가 우수한 업체 중 9개사를 선정하여 포상한다.

 

아울러 상반기에 참여한 업체중에서는 서울버스(버스), 승일교통(택시), 태정로지스(화물)가 분야별로 최우수상을 수상, 공단 이사장 표창장 및 포상금을 전달했다. 

 

공단 김상국 서울본부장은 “최근 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으로 승객 감소 및 방역 대응 등 운수업체에서의 어려움이 크다”고 밝히고, “이러한 와중에도 안전운전을 위해 노력하는 운수종사자들의 노고에 시민의 응원과 격려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Korea Transportation Safety Authority Seoul Headquarters “Traffic Accident Zero 100 Day Campaign” '2021 2nd Challenge Promotion

 

- Inducing safe operation by voluntarily participating in the 100-day accident-free campaign challenge for 65 business buses, taxis, and cargo -

 

In order to achieve the goal of reducing the number of fatalities in traffic accidents by 20% in 2021, the Seoul Headquarters of the Korea Transportation Safety Authority will promote the ‘100 Days of Zero Traffic Accidents Campaign’ from July 7 to October 14 with 65 bus, taxi, and freight companies. .

 

This 100-day accident-free campaign is to achieve the goal of reducing the number of fatalities in traffic accidents by actively supporting traffic safety activities by carrying out a traffic accident reduction campaign by commercial bus, taxi, and freight companies, and inducing voluntary safe driving of transportation workers. This is the second challenge after the first half of which the company participated.

 

By assigning weights to the number of casualties according to the severity of the accident, 65 companies (30 buses, 15 taxis, and 20 cargo companies) with a high willingness to participate were selected among companies with high accident risk and companies with many traffic accidents.

 

For transportation companies participating in the 100-day accident-free campaign, safety consulting, traffic safety education, and information provided by traffic safety experts to participating companies in order to significantly reduce zero fatalities and significant and minor traffic accidents during the challenge period, and various traffic safety supplies We will focus on support.

  

In particular, in order to prevent accidents caused by overwork such as drowsy driving, it will be focused on whether the rest and rest times of transport workers are well observed through DTG (Digital Tachograph) analysis. 9 companies are selected and rewarded with excellent performance by industry.

 

In addition, among the companies that participated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Seoul Bus (bus), Seungil Transportation (taxi), and Taejeong Logis (cargo) received the top prize in each field and delivered a citation and a reward from the president of the Corporation.

 

Kim Sang-guk, head of the Seoul Headquarters of the Corporation, said, “The recent rapid spread of COVID-19 is causing great difficulties in transportation companies, such as reducing passengers and responding to quarantine measures. Please also,” he urged. En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