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스티헤르츠, 인업스와 가상발전소 개발 MOU 체결

한창진 기자 | 기사입력 2021/07/07 [19:34]

에너지 IT 소셜벤처 식스티헤르츠(대표 김종규)가 지난 5일 인업스(대표 엄주호)와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

 

▲ 에너지 IT 소셜벤처 식스티헤르츠 김종규 대표와 인업스 엄주호 대표가 분산자원을 활용한 가상발전소 플랫폼을 고도화와 에너지 신사업 개발 협력 MOU를 체결했다.

 

양 사는 이번 MOU 체결을 통해 분산자원을 활용한 가상발전소 플랫폼을 고도화와 에너지 신사업 개발 협력을 한다.

 

식스티헤르츠는 지난 4월 전국 13만 개의 태양광, 풍력, 에너지저장장치(ESS)를 하나의 가상발전소(Virtual Power Plant)로 연결하고 발전량 예측을 수행한 ‘대한민국 가상발전소’를 공개해 주목을 받은 바 있다.

 

또한 기상정보와 함께 현재 가동 중인 약 8만 개의 재생에너지 발전소를 지도 위에 표시한 ‘햇빛바람 지도’를 개발해 무료로 공개했다.

 

인업스는 CNCITY에너지(구 충남도시가스)가 출자해 설립한 기업으로 7개 광역도시가스기업 연합체인 ‘가스얼라이언스’와 함께 종합 에너지 플랫폼을 구축하고, 소규모 전력중개사업과 수요자원거래, 신재생에너지 모니터링 등 온라인 에너지 플랫폼 제공을 위한 다양한 에너지 신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김종규 식스티헤르츠 대표는 “소규모 분산전원 확대로 다양한 에너지 신사업이 출현할 것”이라며 “특히 가스 등 다양한 산업군과 결합이 가능한 서비스는 많은 관심을 받고 있으며 인업스의 에너지 플랫폼이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수래 인업스 팀장은 “에너지 종합 플랫폼 구축과 함께 판교에 통합 관제센터를 세우고 선진국형 에너지 비즈니스 모델 수립을 선도해왔다”며 “식스티헤르츠와의 협업을 통해 플랫폼을 더욱 고도화시키고 신사업 개발도 함께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아래 글은 구글 번역 영문 기사입니다. (English Article from Google Translate.)

 

Sixty Hertz signed an MOU with Inups to develop a virtual power plant

 

Energy IT social venture Sixty Hertz (CEO Kim Jong-gyu) signed an MOU (Memorandum of Understanding) with InUps (CEO Eom Joo-ho) on the 5th.

 

Through this MOU, the two companies will cooperate to advance the virtual power plant platform using distributed resources and develop new energy businesses.

 

In April, Sixty Hertz drew attention by unveiling the 'Korea Virtual Power Plant', which connected 130,000 solar, wind and energy storage systems (ESS) across the country into a single virtual power plant and performed power generation forecasting. have.

 

In addition, it developed and released the ‘Sunshine Wind Map’, which shows about 80,000 renewable energy power plants currently in operation along with weather information, on a map for free.

 

INUPS is a company established with the investment of CNCITY Energy (formerly Chungnam City Gas) and has built a comprehensive energy platform with the 'Gas Alliance', an association of 7 metropolitan city gas companies, and has established a small-scale power brokerage business, demand resource trading, and new and renewable energy. Various new energy businesses are being promoted to provide an online energy platform such as monitoring.

 

Kim Jong-gyu, CEO of Sixty Hertz, said, “With the expansion of small-scale distributed power generation, various new energy businesses will emerge.” “In particular, services that can be combined with various industries such as gas are receiving a lot of attention, and Inup’s energy platform will play an important role.” said.

 

Kim Soo-rae, Inup's team leader, said, "In addition to building a comprehensive energy platform, we have established an integrated control center in Pangyo and have been leading the establishment of an advanced energy business model. We will further advance the platform and promote new business development through collaboration with Sixty Hertz." sai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