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안전공단, 창립 40주년 맞아 新비전 선포

- 안전하고 지속가능한 미래 모빌리티 시대의 리더로 도약 다짐 -

전병협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1/07/01 [17:58]


▲ ▲ 한국교통안전공단 창립 40주년 행사, ➀ 권용복 이사장의 기념사 및 환영인사. ② 권용복 공단 이사장, 백승근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위원장이 공단에서 수행하고 있는 수소자동차 등 친환경 첨단자동차 연구에 관한 설명을 듣고 있다. ➂ “안전하고 지속가능한 미래 모빌리티 시대를 열어갑니다.”는 新비전을 선포  © 전병협 칼럼니스트


한국교통안전공단은 7월 1일(목) 공단 창립 40주년을 맞아 공단 본사에서 ‘新비전 선포식’으로 “안전하고 지속가능한 미래 모빌리티 시대를 열어갑니다.”라는 새로운 비전을 제시했다.

 

새로운 비전은 교통분야의 패러다임 전환과 급변하는 대내외 환경에 대응하여 “안전”, “지속가능”, “미래” 가치를 추구하고, 교통안전을 근간으로 물류를 접목하여, 미래 모빌리티 서비스 안전으로 업무 영역을 확장한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공단은 新비전 선포를 통해 미션‧핵심가치*를 포함한 경영전략을 제시하고 교통안전 전문기관으로서 역할을 강조했다.

 

공단은 현재 수행하고 있는 도로, 철도, 항공, 자동차 안전사업 외에도 향후 미래 모빌리티 등 확장 가능한 미래교통 안전 환경 조성에 앞장설 것이며, 고객을 위한 가치로 ‘안전’, 사회적 가치로 ‘공익’, 내부 구성원이 가져할 가치인 ‘책임’, 조직이 함양할 가치로 ‘혁신’의 4가지 핵심가치를 통해,

 

▲ 교통안전의 글로벌 리더 ▲ 미래 교통환경 대응을 위한 혁신 성장 ▲ 국민에게 신뢰받는 기관의 3가지 미래비전을 가지고, 향후 미래 모빌리티 시대를 이끌 것임을 선포했다.

 

또한, 新경영전략의 효과적인 수행과 디지털 혁신기반의 미래교통 신사업 개척, 모범적인 ESG 경영 등을 통해 국민에게 더욱 사랑받는 사회적 책임기관으로의 도약을 위해 조직 개편을 단행하여,

 

미래 교통산업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경영진단 및 전략, 넥스트 신 사업을 개발 등을 위한 “미래전략실”을 신설하고, 안전 및 환경, 상생협력 등 포용적 사회가치 지원을 통한 ESG경영 실현을 위해 “사회가치실”과 “ESG 경영처”를 신설하는 등 미래사업과 교통안전을 강화하고 사회적 가치를 확대하는 조직으로 탈바꿈하였다.

 

이외에도 공단은 교통사고 사망자수 감축 등 기존 역할 뿐 만 아니라 미래교통 변화에 맞춰 자율차, 드론, 빅데이터 등 첨단 산업 분야에 있어 국가 경쟁력의 주도권을 잡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공공기관 윤리경영 강화 요구에 맞춰 국민 신뢰강화‧체감형 윤리경영을 실천하고, 고객지향적 업무 프로세스 개선을 통해 고객 만족도 제고와 국민이 공감하는 사회적 가치 실현에도 앞장서고 있다.

 

이날 공단 창립 40주년 행사에는 송언석 국회의원, 김수흥 국회의원, 백승근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위원장, 하대성 경상북도 경제부지사 등 국회, 정부, 지자체, 유관기관, 학계, 지역주민이 참여 하였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실천을 위해 80명 미만으로 간소화하여 진행하고, 

 

시연과 체험을 통해 교통안전 현황을 점검하고, 교통사고 피해자 지원 기부 캠페인 등 다채로운 내용으로 행사를 진행하였다.

 

공단 권용복 이사장은 “창립 40주년을 맞아 그동안의 발자취를 돌아봄과 동시에 공단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정립하고, 공단의 전 임직원이 총력을 다하여 대한민국 교통안전을 위해 힘쓰기로 다짐하며,

 

“앞으로도 미래 교통안전을 선도하는 교통안전의 글로벌 리더이자 최고의 공공기관으로서 역할을 수행할 것이며, 국민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 고 밝혔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Korea Transportation Safety Authority declares a new vision on the 40th anniversary of its foundation

 

- Committed to leap forward as a leader in the era of safe and sustainable future mobility -

 

The Korea Transportation Safety Authority presented a new vision of “opening the era of safe and sustainable future mobility” at the 'New Vision Declaration Ceremony' at the Industrial Complex Headquarters on July 1 (Thursday) to commemorate the 40th anniversary of the Corporation's founding.

 

The new vision pursues the values ​​of “safety”, “sustainability” and “future” in response to the paradigm shift in the transportation field and the rapidly changing internal and external environment, and combines logistics with transportation safety as the basis for future mobility service safety. It contains the will to expand.

 

By declaring a new vision, the Corporation presented a management strategy including mission and core values* and emphasized its role as a specialized traffic safety institution.

 

In addition to the road, rail, aviation, and automobile safety projects currently being carried out, the Corporation will take the lead in creating an scalable future transportation safety environment such as future mobility, with 'safety' as a value for customers, 'public interest' as a social value, and Through the four core values ​​of 'responsibility' as a value to have and 'innovation' as a value to be cultivated by the organization,

 

▲ Global leader in traffic safety ▲ Innovative growth to respond to the future traffic environment ▲ An institution trusted by the public has three future visions and declared that it will lead the future mobility era.

 

In addition, through effective implementation of new management strategies, new business development for future transportation based on digital innovation, exemplary ESG management, etc., the organization has been reorganized to leap forward as a socially responsible institution loved by the public.

 

To preemptively respond to changes in the future transportation industry, establish the “Future Strategy Office” for management diagnosis, strategy, and development of the next new business, etc., to realize ESG management by supporting inclusive social values ​​such as safety, environment, and win-win cooperation. It has been transformed into an organization that strengthens future business and traffic safety and expands social values, such as the establishment of the “Social Value Office” and the “ESG Management Office”.

 

In addition to its existing roles such as reducing the number of fatalities in traffic accidents, the Corporation is playing a role in taking the lead in national competitiveness in high-tech industries such as autonomous vehicles, drones, and big data in line with future transportation changes.

 

In line with the needs of public institutions to strengthen ethical management, we are practicing ethical management to strengthen public trust and experience, and take the lead in enhancing customer satisfaction and realizing social values ​​that the public can sympathize with by improving customer-oriented business processes.

 

On this day, the 40th anniversary of the founding of the Corporation was attended by National Assembly, the government, local governments, related institutions, academia, and local residents, including National Assembly member Song Eon-seok, National Assemblyman Su-heung Kim, Chairman Baek Seung-geun of the Metropolitan Area Transportation Committee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Gyeongsangbuk-do Economic Affairs Deputy Governor Ha Dae-seong. In order to actively practice social distancing for

 

Through demonstrations and experiences, the status of traffic safety was checked, and the event was held with various contents, such as a donation campaign to support traffic accident victims.

 

Kwon Yong-bok, Chairman of the Corporation, said, “On the occasion of the 40th anniversary of the foundation, we will look back on our footsteps and set the direction for the Corporation, and all the employees of the Corporation will do their best for traffic safety in Korea.

 

“We will continue to play our role as a global leader in traffic safety leading the future road safety and as the best public institution, and we ask for the public’s interest and support.” said. En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