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평생학습원, 경기연구원 유치 위한 챌린지 활동 실시

지역의 균형발전 위해 경기북부의 통일중심도시인 의정부가 최적지임 강조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5/07 [15:49]


▲ <사진제공=의정부시평생학습원> (C)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지난 7일 재단법인 의정부시평생학습원 원장 송원찬은 경기연구원 유치를 위한 챌린지 활동을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릴레이 챌린지는 의정부시를 시작으로 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 등 다수 유관기관들이 참여하였으며, 챌린지를 통해 경기연구원의 이전이 지역의 균형발전을 위해 경기북부의 통일중심도시인 의정부가 최적지임을 강조하였다고 했다.

 

특히 신한대, 경민대, 을지대 3개 대학과 연계된 교육의 발판으로 평생학습도시의 상징성이 기대되고, 경기도 북부청 등 관공서와 연구기관 등 인프라 활용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했다.

 

송원찬 평생학습원장은 “미래의 국가와 경기도 발전을 위한 정책개발의 선도적 역할로 경기연구원의 의정부시 유치를 추진함으로써 평생학습도시로의 상징성을 기대하고 있다”며“모두의 염원대로 경기연구원이 유치되어 지역경제가 활성화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 부탁한다”고 밝혔다.

 

현재 경기도 3차 공공기관 이전 계획에 따른 유치전에 뛰어든 의정부시는 1차 심사를 통과하여 2차 심사를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Challenge activities to attract Uijeongbu Lifelong Learning Center and Gyeonggi Research Institute

 

Emphasizing that Uijeongbu, the center of unification in northern Gyeonggi Province, is the best place for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Reporter Hyun-woo Kim = Northern Gyeonggi] On the 7th, Wonchan Song, director of the Uijeongbu City Lifelong Learning Center, announced that he had conducted a challenge activity to attract Gyeonggi researchers.

 

Starting with the city of Uijeongbu, a number of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Uijeongbu Awards Activation Foundation participated in this relay challenge. Through the challenge, the relocation of the Gyeonggi Research Institute emphasized that Uijeongbu, the central city of unification in the northern part of Gyeonggi Province, is the best place for balanced development of the region.

 

In particular, it is expected that the symbolism of a lifelong learning city is expected as a platform for education linked with Shinhan University, Kyungmin University, and Eulji University, and the possibility of utilizing infrastructure such as government offices and research institutes such as Gyeonggi Province Bukbu Office is high.

 

Song Won-chan, director of the Lifelong Learning Institute, said, “As a leading role in policy development for the development of the future state and Gyeonggi-do, we are looking forward to the symbolism of the Gyeonggi Institute as a lifelong learning city by promoting the attraction of Uijeongbu City.” We ask for the active interest and participation of citizens so that the local economy can be revitalized and developed.”

 

Currently, the city of Uijeongbu, which has entered the bid for the 3rd public institution relocation plan in Gyeonggi Province, has passed the first screening and is ahead of the second screening.

 

hhxh0906@naver.com

 


원본 기사 보기: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