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시즌 정원화 대표, 장영실과학상 농업과학기술대상 수상

양자에너지로 미세먼지 저감 및 농축수산업용 분야 획기적 변화 올 것

소중한 기자 | 기사입력 2021/04/30 [20:21]


2021년도 제23회 장영실의 날 기념을 위해 장영실국제과학문화상 시상식이 4월30일 오후 한국 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개최됐다. 

 

에코시즌 정원화 대표(53)는 수상소감을 통해 “양자물리학의 양자에너지(Quantum Energy)를 응용하여 미세먼지의 주범인 자동차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현저히 저감시킬 수 있다. 트랙터, 선박, 가정용 보일러 등에 접목시키면 대기오염 방지는 물론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 시킬 수 있다”며, “산업분야에 오폐수를 저감시켜 환경오염(토양, 지하수)을 방지하고 특히 농축수산업용 ERES(Eco Recovery Energy System)즉, 환경을 회복하는 에너지 시스템을 통해 친환경 생태환경을 조성하여 병충해 방지, 수확량을 증가시켜 국민의 삶의 질을 획기적으로 바꿀 수 있다”고 힘주어 말했다.  (사진, 왼쪽부터 박찬종 대회장, 정원화 대표)   © 소중한 기자

 

박찬종 대회장(변호사, 전 국회의원)은 인사말을 통해 “장영실 선생께서 발명하신 앙부일구와 측우기 등 16가지 발명품은 지구촌에 더욱 빛나고 있다.”며, “오늘 장영실상을 수상한 모든 분들은 진정한 과학인으로 더욱 분발하여 국가발전에 크게 기여하는 과학자가 되길 바란다”고 치하했다. 

 

지난 2016년 장영실과학상 본상 수상자이며 심사위원회 위원장인 오상근 교수(서울과기대)는 심사경과보고를 통해 “1차 예비심사, 2차 본 심사를 거쳐 아홉분의 수상자를 확정했다”고 밝혔다. 

 

오 위원장은 “양자에너지(Quantum Energy)응용산업기술(주)에코시즌, 정원화 대표, 미세전류를 응용한 살균 소독기술(주)코리아진택 양기대 대표, 배터리 대체용 콘덴서를 이용한 무전원 AI태양광 가로등 기술(주)BK동영테크 이기홍 대표, 오폐수 악취제거 및 저감기술(주)지에스엘바이오 이천호 대표, 다기능 지능형 스마트 카메라를 이용한 CCTV기술(주)케이원시스템 이광재 대표, 휴대용 방사능 측정기술(주)엠원인터내셔날 이주현 대표, 녹조제거용 미네랄 미생물 제조기술 (주)솜바이오 이현우 대표, 말기암 환자생존율 제고 및 치료방법 연구와 환자 돌봄 치료봉사자 의사 마수진, 나노 운반체 함유 피부 외용제 제조기술(주)바이오코스 강유지 대표 등 지구환경보호분야, 건강 및 생활 안전 분야 등에서 인간과 지구의 미래를 위해 노력하는 9명의 수상자를 모시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4차 산업혁명에 즈음하여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기 위해 AI, 빅데이터 등 신기술 신산업 분야에도 혁혁한 공헌이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학선 총재(월드피스코리아)는 축사를 통해 “장영실과학상이 23년 동안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지속된 배경에는 이만준 상임부회장(과학선현 장영실선생 기념사업회)의 눈물어린 노력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며,  “그 공헌을 인정한다면 장영실과학상이 제2 노벨과학상이 될 수 있도록 이 부회장을 대통령 훈장이라도 받을 수 있게 힘을 모으자”고 즉석에서 제안하여 박수를 받기도 했다.     © 소중한 기자

 

농업과학기술대상 수상자인 에코시즌 정원화 대표(53)는 수상소감을 통해 “양자물리학의 양자에너지(Quantum Energy)를 응용하여 미세먼지의 주범인 자동차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현저히 저감시킬 수 있다. 트랙터, 선박, 가정용 보일러 등에 접목시키면 대기오염 방지는 물론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 시킬 수 있다”며, “산업분야에 오폐수를 저감시켜 환경오염(토양, 지하수)을 방지하고 특히 농축수산업용 ERES(Eco Recovery Energy System)즉, 환경을 회복하는 에너지 시스템을 통해 친환경 생태환경을 조성하여 병충해 방지, 수확량을 증가시켜 국민의 삶의 질을 획기적으로 바꿀 수 있다”고 힘주어 말했다.    

 

한편, 이 날 행사에서 이학선 총재(월드피스코리아)는 축사를 통해 “장영실과학상이 23년 동안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지속된 배경에는 이만준 상임부회장(과학선현 장영실선생 기념사업회)의 눈물어린 노력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며, “그 공헌을 인정한다면 장영실과학상이 제2 노벨과학상이 될 수 있도록 이 부회장을 대통령 훈장이라도 받을 수 있게 힘을 모으자”고 즉석에서 제안하여 박수를 받기도 했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 ‘Google Translate’.

 

Eco-season CEO Jung-hwa Won, Jang Young-sil Science Award, Agricultural Science and Technology Grand Prize

Quantum energy will reduce fine dust and make a drastic change in the agricultural and livestock industry.

 

To commemorate the 23rd Jang Young-sil Day in 2021, the Jang Young-sil International Science and Culture Awards ceremony was held on the afternoon of April 30 at the International Conference Hall on the 20th floor of the Korean Press Center.

 

President Park Chan-jong (lawyer, former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said in a greeting, "The 16 inventions that Mr. Young-sil Jang invented, such as Angbu-il-gu and Pyeon-woo-gi, are shining more in the global village." I hope that I can become a scientist who greatly contributes to the development of the country.”

 

Prof. Sang-geun Oh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 who was the winner of the Jang Young-sil Science Award in 2016 and the chairman of the judging committee, said, “We have confirmed nine winners after the first preliminary review and the second main review”.

 

Chairman Oh said, “Quantum Energy Applied Industrial Technology Co., Ltd. Ecoseason, Jeong Won-hwa, sterilization and disinfection technology using microcurrent, Korea Jin-taek, CEO Yang Ki University, non-powered AI solar street light technology using capacitors for battery replacement. BK Dongyoung Tech Co., Ltd. Kihong Lee, wastewater odor removal and reduction technology GSL Bio Co., Ltd. Lee Cheonho, CCTV technology using multi-functional intelligent smart camera K1 System Co., Ltd. K1 System Co., Ltd. K-One System Co., Ltd. Lee Kwang-jae, portable radioactivity measurement technology M1 International Co., Ltd. Lee Joo-hyun Representative, SomBio Co., Ltd., mineral microbial manufacturing technology, Sombio Co., Ltd., CEO Lee Hyun-woo, research on terminal cancer patient survival rate and treatment method, and patient care treatment volunteer doctor Ma Su-jin, nano-carrier-containing skin external preparation manufacturing technology, Biocos Co., Ltd., Kang Yoo-ji, CEO It is an honor to have 9 winners who are working hard for the future of humans and the planet in the fields of global environmental protection, health and life safety, etc.,” he said. “On the occasion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AI, in order to prepare for the post-corona era, We look forward to making a remarkable contribution to the fields of new technology and new industries such as big data,” he said.

 

Eco-season CEO Jung Hwa (53), winner of the Agricultural Science and Technology Awards, said, “By applying the quantum energy of quantum physics, we can significantly reduce the amount of carbon dioxide generated by automobiles, the main culprit of fine dust. By incorporating tractors, ships, and household boilers, air pollution can be prevented and energy efficiency can be maximized.” He added, “By reducing wastewater in the industrial field, environmental pollution (soil, groundwater) is prevented, and ERES (Eco Recovery Energy System) In other words, by creating an eco-friendly ecological environment through an energy system that restores the environment, it is possible to dramatically change the quality of life of the people by preventing pests and increasing crops.”

 

On the other hand, at the event, President Hak-seon Lee (World Peace Korea) gave a congratulatory remark, “The reason why the Jang Young-sil Science Award persisted even in a difficult environment for 23 years is because of the tearful efforts of the standing vice chairman Man-jun Lee (Science Sun-hyun Jang Young-sil's Commemoration Project). He said, “If we acknowledge the contribution, let's cooperate to receive the presidential medal, so that the Jang Young-sil Science Prize can become the 2nd Nobel Prize in Science,” he improvised and received applause.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