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농업기술원, 생강 기능성분‘진저롤’함량 증가 기술 특허출원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4/12 [13:48]


경상북도농업기술원 생물자원연구소는 생강의 가공방법에 따른 기능성을 구명하여 소비활성화를 촉진하기 위해 ‘진저롤 함량이 증가된 건조 생강 절편 및 이의 제조방법’을 특허출원했다고 12일 밝혔다.

 

▲ 생강 (C) 경상북도


진저롤은 생강의 주요 기능성물질 중 하나로 매운맛의 성분이고 항균, 항염, 항산화 작용이 있으며 혈청콜레스테롤을 저하하는 효과가 있다.

 

세계적으로 코로나가 대유행하면서 면역력 강화에 대한 요구가 증가되고 있어 생강이 가지는 예방과 치료효과에 대한 관심 또한 커지고 있다. 생강은 바이러스에 감염된 세포나 암세포를 직접 파괴하는 면역세포의 일종인 자연살해세포의 기능을 활성화시켜 면역력을 증가시킨다고 알려져 있다.

 

생물자원연구소에서는 생강의 증숙과 건조를 반복하여 건조 생강 절편을 제조할 때 진저롤 함량이 증숙 전 332.7mg/L에서 7회 증숙 후 479.1mg/L로 증가한다고 밝혔다. 이를 다양한 식품의 원료로 사용하면 생강 소비를 다양화 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용습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은 “경상북도는 전국 생강 재배면적의 41.7%, 생산량의 39.5%를 차지하는 주산지로 생강 유통의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라며 “기능성 분석과 식품가공기술을 개발하여 현재 양념채소 및 약용으로 주로 소비되는 생강을 식품소재로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yeongbuk Agricultural Technology Institute, applied for a patent for technology to increase the content of the functional ingredient "ginger roll" of ginger


The Biological Resources Research Institute of Gyeongsangbuk-do Agricultural Technology Institute announced on the 12th that it has applied for a patent for “dried ginger slices with increased gingerol content and a method for manufacturing the same” in order to promote consumption by discovering the functionality of the ginger process.

 

Gingerol is one of the main functional substances of ginger. It is a spicy ingredient, has antibacterial, anti-inflammatory, and antioxidant effects, and has the effect of lowering serum cholesterol.

 

With the global corona outbreak, demand for strengthening immunity is increasing, and interest in the prevention and treatment effects of ginger is also growing. Ginger is known to increase immunity by activating the function of natural killer cells, a kind of immune cells that directly destroy virus-infected cells or cancer cells.

 

The Institute of Biological Resources revealed that when the ginger slices were prepared by repeating steaming and drying of ginger, the content of gingerol increased from 332.7mg/L before steaming to 479.1mg/L after steaming 7 times. Using it as a raw material for various foods is expected to help diversify ginger consumption.

 

Shin Yong-sup, head of Gyeongsangbuk-do Agricultural Technology Institute, said, “Gyeongsangbuk-do is the main producing area that accounts for 41.7% of the nation's ginger cultivation area and 39.5% of the production volume, and plays an important role in the distribution of ginger. It plans to further expand ginger, which is mainly consumed for medicinal purposes, as a food ingredient.”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