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 연중 과학행사 지속으로 홍보 실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1/03/28 [14:29]
▲ 2021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_ 출발 홍보(자료사진)     © 김정환 기자


대전광역시와 대전마케팅공사가 4월 과학의 달을 시작으로 ‘2021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출발을 알림과 동시에 연중 과학행사를 지속한다고 밝혔다.

 

‘2021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은 대전의 과학 인프라를 활용해 ‘365일 과학이 일상이 되는 도시’를 비전으로 도심형 플랫폼 축제로 시민-일상-축제의 핵심 키워드로 시민주도의 재미있는 과학축제, 과학적 사고를 향유하는 일상의 과학축제, 지역의 과학 인프라를 연결하는 플랫폼 축제를 목표로 출발한다.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은 지난 20년간 지역 과학축제로 발전해 왔으나 다른 지역 과학축제와의 차별화와 과학 수도다운 프로그램 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의 중장기 발전방안 연구’용역을 통해 △축제 인식도 및 만족도 조사, △축제 전문가 FGI 및 간담회, △축제프로그램 및 슬로건 공모전 등 다양한 조사를 바탕으로 시민중심의 축제 수요자 요구를 반영한 프로그램과 콘텐츠 다양화 방안을 준비해왔다.


올해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은 그간 10월에 개최했던 전시체험 및 행사 중심의 형식에서 벗어나 코로나 등 대내외적 환경적 요인을 감안하여 온라인&오프라인 플랫폼 형식으로 확대한다.

 

월별 테마를 중심으로 다양한 시민 주도(참여)형 이벤트를 실시하며 과학·문화·예술 등 다양한 연계기관과 협업하여 프로그램을 축제에 담고 4월중에는 1993년의 꿈돌이가 새로운 과학문화 아이콘으로 재탄생하여 ‘꿈돌이 과학실험실’로 페스티벌 시작을 알린다.

 

또한 시민참여형 프로그램으로는 4월 과학의 달에 ‘사이언스페스티벌 시민공모전’, 5월 가정의 달에는 집에서 과학실험을 한 후, SNS에 업로드하여 인증하는 ‘패밀리랩 실험 챌린지’가 주목되며 10월 사이언스페스티벌 본행사는 새롭고 다양한 온&오프라인 프로그램이 성대하게 열린다.

 

특히 올해는 IBS 개원 10주년이자 공사 창립 10주년으로 노벨상 수상자 프로그램, 컨퍼런스, 토크콘서트, X-STEM, 세계과학문화포럼 등 출연연과의 연계가 사이언스페스티벌을 풍성하게 만들어 줄것으로 기대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Science Festival’ continued to promote science events throughout the year]


The Daejeon Metropolitan City and Daejeon Marketing Corporation announced that they will continue their scientific events throughout the year at the same time as the announcement of the departure of the “2021 Daejeon Science Festival,” starting with Science Month in April.

'2021 Daejeon Science Festival' is an urban platform festival with the vision of'a city where science becomes everyday for 365 days' using the science infrastructure of Daejeon. It is an interesting science festival led by citizens and scientific thinking as a key keyword of the citizen-daily-festival. It starts with the goal of a daily science festival to enjoy and a platform festival that connects local science infrastructure.

Daejeon Science Festival has been developing as a regional science festival for the past 20 years, but in order to differentiate it from other regional science festivals and develop it into a science capital-like program, through the service of'Research on mid- and long-term development plans of the Daejeon Science Festival', the △festival awareness and satisfaction survey, △ Based on various surveys such as festival experts FGI and meetings, △ festival programs and slogan contests, programs and contents diversification plans that reflect the needs of citizen-centered festival consumers have been prepared.
This year's Daejeon Science Festival will break away from the exhibition experience and event-centered format held in October and expand to an online and offline platform format in consideration of internal and external environmental factors such as Corona.

A variety of citizen-led (participation)-type events are held centering on monthly themes, and programs are included in the festival in collaboration with various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science, culture, and art, and in April, the dream of 1993 was reborn as a new science culture icon. It announces the beginning of the festival with'Dreamdoli Science Lab'.

In addition, the'Science Festival Citizen Contest' in April Science Month, and the'Family Lab Experiment Challenge', which uploads to social media and authenticates after conducting a science experiment at home in May, are noted as civic participation programs. The main event of the Science Festival is a grand opening of new and diverse online and offline programs.

In particular, this year, as the 10th anniversary of the opening of IBS and the 10th anniversary of the foundation of the corporation, it is expected that the connection with the Nobel Prize winner programs, conferences, talk concerts, X-STEM, and the World Science and Culture Forum will enrich the Science Festival.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