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으로 귀농·귀촌해 제2의 삶을.....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2/26 [11:20]

【브레이크뉴스 경북 울릉】이성현 기자=울릉군(군수 김병수)은 농촌인구증가를 위해 귀농·귀촌인들이 농촌생활에 성공적인 안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귀농·귀촌 지원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 울릉군청 (C)황진영 기자

 

이를 위해 울릉군은 농촌에서 살아보기 체험프로그램 운영, 귀농인 농기계 보급지원, 귀농인 농업기반 조성사업(저온저장고지원, 농업용모노레일설치), 귀농인 집수리 정착지원, 귀농인 농업기술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특히, 금년에 처음으로 시행하는 ‘농촌에서 살아보기’ 체험프로그램은 농업·농촌을 체험해 보고 귀농·귀촌을 결정할 수 있도록 귀농·귀촌 희망자에게 1개월간 주거와 연수 프로그램을 제공하여 귀농귀촌 희망자가 농촌에 거주하면서 지역민과 교류하고 영농체험, 일자리 참여 등 체험을 통해 성공적으로 정착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사업이다.

 

그 밖에도 귀농·귀촌지원센터를 마련하고, 귀농·귀촌인 상담 전문 인력을 배치하여 귀농·귀촌에 관심을 가진 도시민들에게 울릉군이 추진하는 다양한 귀농·귀촌인 정착 사업의 정보를 체계적으로 제공 할 계획이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울릉공항건설 확정 등으로 울릉군으로의 귀농·귀촌에 대한 도시민들의 관심이 늘어나고 있다.”며 “이런 관심과 수요가 울릉군의 농촌 이주로 실행되어 귀농·귀촌 희망자들이 울릉군에서 제2의 삶을 일궈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라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Return to Ulleung for a second life after returning to farming and returning home.....


【Break News Ulleung, North Gyeongsang Province】 Reporter Seong-Hyeon Lee = Ulleung-gun (gun leader Kim Byeong-soo) announced on the 26th that it will be promoting various support projects for returning farms and returning villages so that returnees and returnees can successfully settle in rural life in order to increase the rural population.

 

To this end, Ulleung-gun has implemented various projects such as operating a living experience program in rural areas, supplying agricultural machinery for returning farmers, supporting agricultural infrastructure for returning farmers (supporting low-temperature storage facilities, installing agricultural monorails), supporting settling home repairs for returning farmers, and training agricultural technology for returnees Promote.

 

In particular, the'living in a rural village' experience program, which is being implemented for the first time this year, provides a one-month housing and training program to those who wish to return to farming and returning villages so that they can experience agriculture and farm villages and decide to return home. It is a project that helps people to establish a successful settlement through experiences such as farming experience and job participation while living in Korea.

 

In addition, a plan to provide information on various returning farming and returning village settlement projects promoted by Ulleung-gun to urban residents interested in returning farming and returning villages by establishing a returning farm and returning village support center and arranging professional counseling personnel for returning farming and returning villagers. to be.

 

Kim Byeong-soo, head of Ulleung County, said, “The interest of urban residents is increasing for returning to Ulleung-gun and returning to Ulleung-gun due to the confirmation of construction of Ulleung-gun, etc.. This interest and demand were driven by Ulleung-gun's migration to rural areas. We will continue to provide interest and support so that we can develop our lives.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