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이달의 소녀 희진, 몽환적 매력부터 센터 비주얼까지 ‘시선강탈’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12/02 [10:23]

▲ 이달의 소녀 희진 화보 <사진출처=필라테스S>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그룹 이달의 소녀(LOONA) 멤버 희진이 데뷔 후 첫 화보 커버를 장식했다. 

 

이달의 소녀(희진, 현진, 하슬, 여진, 비비, 김립, 진솔, 최리, 이브, 츄, 고원, 올리비아 혜)의 첫 번째 멤버 희진은 웰니스 매거진 '필라테스S'의 2020년 12월호 커버를 장식, 다양한 콘셉트와 스타일링으로 센터 비주얼의 매력을 과시했다.

 

희진이 커버를 장식한 '필라테스S'는 빛을 좇아 내일로 가는 여정(Follow The Light For Better Tomorrow)을 테마로 연말의 고요하면서도 들뜬 무드를 '빛'을 활용해 희진만의 컬러로 해석해 소녀스럽고 몽환적인 매력을 다채롭게 이끌어내 주목을 받았다. 

 

특히 끝이 보이지 않던 올해가 저물고 있는 현재를 표현, 자욱한 안개를 헤치고 어두운 장막이 걷히길 염원하며 조금이나마 밝은 내일로 날아갈 시간이라는 스토리를 다양한 콘셉트 속에 담아내 보는 즐거움을 선사했다. 

 

화보 속 희진은 레이스 롱 시스루 드레스를 입고 어둠 속에서 안개를 헤치고 나아가는 몽환적인 화보를 통해 영화 속 여주인공 같은 매력을, 붉은 꽃들이 만개한 숲속에서 서정적이면서도 청순한 콘셉트로 뮤직비디오 주인공 같은 느낌을 주어 감탄을 자아냈다.

 

희진은 인터뷰를 통해 최근 발매된 이달의 소녀의 세 번째 미니앨범 '미드나잇'(12:00)의 글로벌한 인기에 대해 "정말 감사한 것 같다. 국가가 다르더라도 음악을 통해 하나로 연결될 수 있음에 진심으로 감사한 마음이 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앞으로 상황이 나아진다면 세계적으로 유명한 페스티벌 무대를 통해 우리만의 퍼포먼스를 꼭 선보이고 싶다"라고 전하며 "앞으로도 초심과 겸손함은 잃지 않되 높은 곳을 바라보며, 차근차근 더 나은 내일을 향해 나아가는 팀이 되고 싶다"라는 굳건한 의지를 보여 향후 이달의 소녀의 행보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빛'을 콘셉트로 한 이달의 소녀 희진의 신비스러우면서도 감성적인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는 2종 표지로 구성된 '필라테스S' 12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Hee-jin, a member of the group's girl of the month (LOONA), decorated the cover of the first pictorial after debut.

 

Heejin, the first member of the girl of the month (Heejin, Hyunjin, Haseul, Yeojin, BB, Kim Lip, Jinsol, Choi Ri, Eve, Chu, Gowon, Olivia Hye), decorated the cover of the December 2020 issue of the wellness magazine'Pilates S'. It showed off the charm of the center visual with various concepts and styling.

 

'Pilates S'decorated with Heejin's cover is the theme of Follow The Light For Better Tomorrow. It attracted attention by drawing out a variety of dreamlike charms.

 

In particular, it presented the joy of capturing the story of the time to fly into a brighter tomorrow, expressing the present, the end of this year, when the end of the year was coming, and wishing for the dark curtain to clear through the thick fog.

 

In the pictorial, Heejin wears a lace long see-through dress and moves through the fog in the dark. Through a dreamy pictorial, she is admired by her charm like a female protagonist in a movie, and a lyrical and innocent concept in a forest full of red flowers, giving her a feeling of a music video protagonist. Brought on.

 

Heejin said, “I think I'm really grateful for the global popularity of the girl's third mini-album,'Midnight' (12:00), which was recently released through an interview. I really appreciate it.”

 

He said, "If things get better in the future, we definitely want to show our own performance through the world famous festival stage." "I showed a strong determination, and raised expectations for the girl's actions of this month."

 

On the other hand, the mysterious yet emotional pictorial and sincere interview of the girl of the month Heejin with the concept of'light' can be seen through the December issue of'Pilates S'composed of two covers.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