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2회 구례전국여자천하장사 씨름대회 '성료'

여자천하장사에 거제시청 이다현 선수 등극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20/11/08 [23:20]
▲ 여자천하장사 거제시청 이다현 선수     



(구례=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남 구례실내체육관에서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4일간 개최한 ‘제12회 전국여자천하장사 및 대학장사 씨름대회’가 600여명의 선수단 및 대회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대회는 대학부 체급전 및 단체전, 여자부 체급전 및 천하장사전으로 나눠 진행됐으며, 여자장사씨름대회 중 최고인 천하장사 대회로 선수들의 참여 열기는 뜨거웠다.

 

여자천하장사전에는 거제시청 이다현 선수가 4강전에서 구례군청 조현주 선수와 2대1로 치열한 경쟁 끝에 결승전에 올랐다.

 

이다현 선수는 여자씨름 최강자인 콜핑 임수정 선수와 경기에서 들배지기 후 안다리로 2:0 완승을 거두며 생애 처음 천하장사에 등극했다.

 

그 외 여자 1부 체급 장사에는 매화급(60kg이하)에 거제시청 한유란 선수, 국화급(70kg이하)에 구례군청 엄하진 선수가 우승을 차지했다.

 

또 2부 체급 장사에는 매화급(60kg이하)에 경남 노은수 선수, 국화급(70kg이하)에 부산 김채린 선수, 무궁화급(80kg이하)에 경남 양현수 선수가 우승을 차지했다.

 

대학장사에는 경장급에 울산대 박봉식 선수, 소장급에 경남대 문기택 선수, 청장급에 울산대 이용훈 선수, 용장급에 영남대 정종진 선수, 용사급에 울산대 오성민 선수, 역사급에 용인대 박민교 선수, 장사급에 인하대 마권수 선수가 우승을 차지했다. 대학부 단체전에서는 인하대가 용인대를 이기며 우승을 거뒀다.

 

구례군청 씨름단은 이번 대회에 국화급(70kg이하) 엄하진 선수 우승, 천하장사전 준결승에 조현주, 양윤서 선수 2명이 오르며 여자씨름 강자의 모습을 보였다.

 

군 관계자는 “여자씨름의 발상지로서의 자부심을 가지고 코로나19 등 사회적으로 어려운 시기에도 여자천하장사 대회를 개최하여 선수들의 멋진 경기를 펼칠 수 있는 장을 마련했다”며 “우리나라 전통 민속놀이인 씨름을 발전시키고 대중화하는데 앞장서는데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Gurye =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The 12th National Women's World Traders and University Traders' Wrestling Competition, held for 4 days from the 5th to the 8th at the Gurye Indoor Gymnasium, Jeollanam-do, was attended by 600 athletes and competition officials. We finished in great success in the middle.

 

The competition was divided into a weight division match for the university division, a group match, a weight division match for the women division, and a cheonhajang dictionary.

 

In the Women's World Cup Dictionary, Geoje City Hall player Lee Da-hyun climbed to the final after fierce competition with Gurye-gun Office Jo Hyun-ju in the quarterfinals.

 

Lee Da-hyun became the first player in her life by winning a 2:0 victory with Andari after losing a wild match against Kolping Lim Soo-jeong, the strongest female wrestling player.

 

In addition, Han Yu-ran from Geoje City Hall in Maehwa-class (less than 60kg) and Ha-jin from Gurye-gun Office won the championship in the women’s first division division.

 

In addition, Gyeongnam No Eun-soo player in the second division weight division won the Maehwa class (less than 60kg), Gyeongnam Chae-rin player in the chrysanthemum class (70 kg or less), and Gyeongnam Yang Hyun-soo player in the Mugunghwa class (under 80kg).

 

For the university manager, Park Bong-sik of Ulsan University, Gyeongnam University Moon Ki-taek in the general manager level, Ulsan Yong-Hoon Yong-Hoon of Ulsan University in the general manager level, Jeong Jong-jin of Yeungnam University in the yongjang level, Sung-min Oh of Ulsan University in the brave class, Min-gyo Park from Yongin University in the history level, and Inha University in the general level. The bookmaker won the championship. In the college team event, Inha University won the championship by defeating Yongin University.

 

Gurye-gun Office's wrestling team won the national flower level (under 70kg), Hajin Um, and Hyunjoo Cho and Yoonseo Yang climbed up in the semi-finals of the Cheonhajang Dictionary, showing the strongest female wrestling.

 

An official from the military said, “With pride as the birthplace of women's wrestling, we held a women’s competition for women even in difficult times such as Corona 19, and prepared a venue for the players to play wonderful games.” We will take the lead in popularizing, and we will provide generous support.”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