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개발공사, 한국전력기술㈜ 업무 협약(MOU)체결

해상풍력 발전사업 추진에 따른 기술검토 등 상호 협력을 통한 신재생에너지 산업 육성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20/05/31 [06:47]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남개발공사(사장 김철신)은 지난 26일 공사 8층 대회의실에서 한전전력그룹사인 한국전력기술(대표이사 이배수)와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 기술지원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전력기술은 한전 그룹사로서 그동안 국내 주요 원전(25기) 및 화력발전소 설계기술을 확보하고 있으며, 제주 한림해상풍력(100㎿) 사업에도참여하고 있는 2300여명의 기술 인력을 보유한 굴지의 설계기술 전문회사이다.

 

이번 협약은 전남개발공사가 참여하는 해상풍력 발전 사업에 대하여 한국전력기술의 기술지원을 통해 경제적이며 효율적인 발전단지 조성에 기여 할 것으로 보이며 도내 대규모 신안 8.2GW 풍력발전단지 조성 등“전남 블루이코노미”를 선도 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철신 전남개발공사 사장은 “공사의 미래 신성장 동력사업으로 추진하고있는 신재생에너지사업을 한국전력기술(주)과의 상호 협력을 통해 해상풍력 발전 사업이 지역발전과 일자리 및 소득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