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署, 스쿨존 교통사고 관련 합동수사팀 구성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5/27 [11:11]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주】이성현 기자= 경주경찰서(서장 박찬영)는 최근 관내에서 발생한 스쿨존 교통사고에 대해 한 점 의혹 없이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합동수사팀을 구성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사고는 지난 25일 경북 경주시 동천동 동천초등학교 인근 스쿨존에서 승용차가 초등학생이 타고 가던 자전거를추돌하여 발생했다.

 

사고 발생 이후 관련자 조사, 증거 수집 등 수사를 진행해왔고, 우발적인 사고가 아니라 고의적인 사고가 아니냐는 제기된 의혹에 대해서도 계속 수사할 방침이다.

 

경찰에서도 사안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교통범죄수사팀과 형사팀으로 합동수사팀을 구성, 신속하고 집중적으로 수사하기로 했다.

 

합동수사팀 관계자는 “피해자 측이 주장하는 부분뿐만 아니라 사고 전반에 대해 종합적이고 면밀하게 수사하여 사실관계를 명확히 규명하겠다”고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