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돈 천안시장, 올해 첫 등교하는 초등학생 격려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5/27 [08:55]
▲ 시설 점검에 나선 박상돈 천안시장     © 김정환 기자


박상돈 천안시장이 27일 코로나19로 올해 처음 등교 수업을 시작하는 천안불무초등학교를 방문해 방역체계를 점검하고 학생들을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코로나19 여파로 개학이 늦춰지며 지난 20일부터 고등학교 3학년을 시작으로 순차적 등교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27일에는 초등학교 1~2학년과 유치원 개학에 들어가 지역 학교의 방역현황을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박 시장은 이날 아침 등교시간에 맞춰 천안불무초등학교를 찾아 등교하는 1~2학년 학생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사용, 생활 속 거리두기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방역과 학교수업을 동시에 수행해야하는 교직원들을 격려하고 감사 인사를 전하는 한편 신은경 천안불무초등학교장의 안내에 따라 교내 급식실과 돌봄교실, 유치원 등을 둘러보며 교내 방역상황을 꼼꼼히 살폈다.

 

박 시장은 “올해 초1학년생들은 입학식을 못해 아쉽고 처음 등교하는 기분이 남다를 것”이라며, “학부모 불안감 해소 및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 학생들의 즐거운 학교생활을 위해 빈틈없는 방역 대책을 추진하고 아낌없는 행정적 지원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