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에서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29일 영국에서 입국한 20대 여성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0/03/31 [10:16]

 

 


여수에서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전남도는 31일 영국에서 지난 29일 들어 온 해외입국자 3명이 여수와 순천에서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들 중 여수에서는 25세 여성 A씨와, A씨와 함께 입국한 스페인 국적의 22세 남자 B씨도 확진 판정됐다.

 

A씨는 입국 후 자가격리 중 3차례 검사 끝에 31일 오전 7시께 최종 확진 판정을 받고 순천의료원으로 이송됐다.

 

여수시는 감염자 동선과 접촉자를 확인하는 등 긴급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