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텍, 대구지역 ‘코로나19’ 차단 위해 1억 기부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2/27 [15:50]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적십자 대구지사(회장 송준기)는 산업공구 유통기업 크레텍(회장 최영수)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최소화를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고 27일 밝혔다.

 

▲ 산업공구 유통기업 크레텍 전경사진 (C) 적십자 대구

 

크레텍이 전달한 기부금은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대구지역의 코로나19 확산 방지, 극복을 위해 긴급구호물품과 방역물품 등 지역사회 복원과 시민들의 안전을 확보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크레텍은 “코로나19로 우리 지역뿐만 아니라 사회경제적으로 위기에 처해있지만, 이럴 때일수록 함께 힘을 모아 이겨내야 한다”고 전했다.

 

크레텍은 기계공구 중심의 크레텍책임(대표 최성문)과 용접 안전용품 위주의 크레텍웰딩(대표 최성용)으로 구성돼 있는 국내최대 산업공구 플랫폼 기업이다. 매년 연말 불우이웃돕기, 포항지진, 서문시장 화재복구, 2011년 일본 지진피해, 2013년 필리핀 수해, 2018년 인니 지진피해 복구 등 국내외 크고 작은 재난과 사고시마다 지원을 해왔다. 1971년 창립 시부터 ‘고객과 사회를 책임진다’는 철학을 세워 ‘책임’이라는 사명(크레텍책임)을 현재도 가지고 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