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 코로나19‘심각 단계’격상에 따른 예방대책 강화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2/24 [17:30]

▲ 마스크 배부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센터장 박부영)는 코로나19가 ‘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바이러스 확산 예방을 위하여 대응 체계를 대폭 강화했다.

 

마석5일장관리회는 23일 열릴 예정이었던 마석5일장을 휴장하고,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는 인근 노점상 단속을 실시하는 등 강력한 대책을 즉각 시행했으며, 코로나19가 안정 단계에 접어들기 전까지 마석5일장을 잠정 휴장하기로 했다.

 

또한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는 관내 97개 전 경로당에 대하여 임시휴관 조치했고, 남양주노인회 화도읍분회를 통하여 감염병에 취약한 어르신들께 마스크를 긴급 지원하여 지역사회에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도록 사전 방지했다.

 

박부영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장은 “아직까지 남양주에 확진자는 없지만 코로나19 감염병 대응단계가‘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감염병 예방에 총력 대응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이며, 그와 함께 화도읍민들의 개인 위생에 관한 적극적인 협조가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 (C)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