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립도서관, 다문화서비스지원사업 운영기관 선정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2/20 [22:46]

▲ 증평군립도서관이 문화체육관광부 ‘2020년 다문화 서비스지원사업’ 운영기관에 선정됐다. 사진은 다문화 프로그램 운영 모습.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증평군립도서관이 문화체육관광부가 공모한 ‘2020년 다문화 서비스지원사업운영기관에 선정됐다.

 

이로써 증평군립도서관은 201441일 개관 당시 다문화자료실 조성 사업 선정 이후 7년 연속 다문화 프로그램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다문화 서비스 지원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도서관을 활용한 상호문화 이해와 다문화 인식개선을 위해 매년 공모절차를 통해 선정하는 사업이다.

 

금년에는 전국 자치단체와 교육청 소속의 1,096개 도서관 중에 최종 146개관이 선정 됐다.

 

증평군립도서관은 이번 사업선정으로 5월부터 그림책 세상, 예절교실, 공연 한마당, 핼러윈 데이 등 상호문화이해 프로그램과 문화생활 지원 프로그램 등 4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군민 모두가 다()같이, ()문화를 이해함으로써 다양성을 이해할 수 있는 조그마한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