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인호 동구청장, 3‧1절 맞아 독립유공자 유족 위문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2/20 [21:16]
▲ 황인호 동구청장 제101주년 3.1절 맞아 독립유공자 유족 위문     © 김정환 기자


제101주년 3․1절을 맞아 조국광복을 위해 헌신하신 독립유공자의 위훈을 기리고 보은의 뜻을 전달하기 위해 황인호 대전동구청장이 20일 고(故) 이양범 애국지사의 자녀 이점옥씨 가정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나라를 위한 희생과 헌신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고(故) 이양범 애국지사는 조국 독립의 뜻을 이루고자 1919년 전라남도 함평군에서 독립만세운동에 참여했고 정부는 이러한 고인의 공훈을 기려 지난해 대통령표창을 추서했다.

 

한편, 대전동구에는 이점옥씨를 비롯한 37명의 독립유공자 유족이 거주하고 있으며 이번 위문은 황인호 동구청장을 비롯한 각 지역의 동장이 유족을 직접 찾아 위문품을 전달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