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2020 도쿄올림픽 축구 최종예선’ 한국 VS 사우디 결승 단독 생중계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01/26 [11:00]

▲ JTBC, ‘2020 도쿄올림픽 축구 최종예선’ 한국 대 사우디 결승 단독 생중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이 사상 최초 U-23 아시아 챔피언 자리에 도전한다.
 
JTBC와 JTBC3 FOX Sports는 26일 밤 9시 15분에 태국 방콕 라자망갈라 스타디움에서 펼쳐지는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 축구 최종예선’ 결승, 대한민국 대 사우디아라비아의 경기를 단독 생중계한다.
 
대한민국 23세 이하 축구대표팀은 지난 22일 호주와의 4강 경기에서 2-0 압승을 거두며 세계 최초 9회 연속 올림픽 진출에 성공했다. 1차 목표를 달성했고, 남은 것은 대회 우승뿐이다.
 
이번 올림픽 최종예선전은 ‘AFC U-23 챔피언십’을 겸하고 있다. ‘아시아의 맹주’로 불리며 아시안게임, 연령별 AFC 대회에서 최소 한 번 이상의 우승컵을 들어 올린 한국이지만 U-23에서만 우승 경험이 없다. 최고 성적은 지난 2016년 준우승이다. 당시 일본을 상대로 아쉬운 패배를 겪었다.
 
김학범 감독과 선수들은 남은 결승전에서 한국 축구 역사상 최초 U-23 챔피언 자리를 노린다. 사우디아라비아와의 상대전적은 4승 3무로 압도적 우위에 있다. 역사가 쓰이기에 최적의 조건이다.

 

호주와의 경기를 치른 후 올림픽 진출 소감을 묻는 질문에 모든 선수들은 입을 모아 “올림픽보다도 당장 이 대회에서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 하겠다”며 한 치의 방심 없이 우승컵을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골짜기 세대’라는 우려를 보란 듯이 꺾고 최고의 기량과 팀워크로 역사를 써나가고 있는 23세 이하 대표팀이 아시아 챔피언에 등극할 수 있을지, 그 결과는 26일 밤 9시 15분에 생중계되는 JTBC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 축구 최종예선’ 대한민국 대 사우디아라비아 경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