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첫방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아이슬란드 간 세끼’, 관전포인트는?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9/09/20 [09:59]

▲ tvN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아이슬란드 간 세끼’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tvN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아이슬란드 간 세끼(연출 :  나영석, 신효정)’가 20일 밤 10시 40분 첫방송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신효정PD가 ‘신서유기’ 정신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특별한 관전포인트를 전해 눈길을 끈다.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아이슬란드 간 세끼’는 지난 ‘신서유기6’와 ‘강식당3’ 속 게임을 통해 이수근, 은지원 두 사람의 아이슬란드행이 성사되고, ‘5분 편성’이라는 파격적인 방송시간까지 결정되는 등 기획과 진행 상황마저도 웃음을 자아내는 프로그램. 세상에서 가장 짧은 정규 예능프로그램이라 할 수 있지만, 세상에서 가장 큰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본 방송을 앞두고 연출을 맡고 있는 신효정PD는 “날 것 그대로의 이수근과 은지원을 만날 수 있을 것이다”라고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이어 “두 분다 개인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는 만큼 방송에 대한 아이디어가 끝없이 나와서 신나게 촬영했다”며 “제작진은 5분이면 끝날 거라 생각했던 미션을, 두 분은 밤새도록 했다. 늘 예상을 빗나가는 사람들이란 걸 깜박했었다”라고 아이슬란드 촬영을 후일담을 전했다.

 

특히 5분 편성 확정 소식을 듣고 두 사람의 반응을 묻자 “두 분 다 한마디로 빵 터지셨다. 5분 편성이란 이야기에 더욱 즐겁게 촬영에 임해주셨다. 첫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이수근&은지원 두 사람 특유의 티키타카 케미와 찰떡 활약상은 20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되는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아이슬란드 간 세끼’ 첫 방송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아이슬란드 간 세끼’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 40분에 5분간 방송되며, 방송 직후 유튜브 채널 나나나를 통해 풀버전이 공개될 예정이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