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범천지구 하수관 공사서 인부 사망 교통사고 발생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19/08/12 [16:27]

▲부산 동구 범일초등학교 인근 하수관공사 현장에서 3명이 사상하는 교통사고 발생 현장 /부산경찰청 (C) 배종태 기자

 

부산 동구 범일초등학교 인근 하수관공사 현장에서 3명이 사상하는 교통사고가 발생했다.

 

경찰(부산동부)에 따르면 12일 낮 12시 12분 경 그랜저 운전자 A(55, 여)씨는 범천지구 하구관로 공사현장 내리막을 내려오다, 공사현장 신호수인 B(60,남)씨를 발견하고, 브레이크를 밟았으나 B씨를 충격했다.

 

A씨는 충격 후에도 공사현장에 정차해 있던 1톤 포터 공사차량을 재 충격하면서, 공사차량이 밀려 작업 중이던 현장인부 C(56, 남)씨 등 2명을 덮쳤다. 이 사고 인해 B씨는 사망하고 C씨 등 2명은 중상을 입고 병원에 후송 치료 중이다.

 

한편, A씨는 내리막 길을 내려오다 브레이크가 작동되지 않았다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원인을 확인 중이다.


원본 기사 보기:부산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