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주문 자동처리시스템으로 직거래 활성화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9/08/09 [11:27]


【브레이크뉴스 경북 상주】이성현 기자=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손상돈)는 9일 강소농 자율모임체 ‘밤을 잊은 농부들’회원을 대상으로 주문 자동처리시스템어레인지 앱 활용 교육을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개인 블로그나 유튜브, SNS 등을 이용해 농산물을 직거래하는 농가들의 비효율적인 주문 처리방법을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다. 강의는 주문자동처리시스템인 어레인지 앱을 개발한 에이임팩트 윤성진 대표가 맡았다.

 

직거래 주문이 주로 문자로 이뤄지고 이를 농가가 분류하고 선별, 포장해서 택배를 보내기까지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 하지만 어레인지 앱을 이용할 경우, 문자를 자동변환해서 택배까지 원스톱으로처리할 수 있다. 농가들은 주문 처리가 자동화 되고 고객 관리까지 할 수있어직거래 주문의 업무 효율을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윤세진 미래농업과장은 “재래 직거래 방식을 벗어나 새로운 주문 자동처리시스템으로 직거래가 활성화되고 농가별 업무 효율 및 소득 증대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