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안전하고 활기찬 전통시장 만들기 추진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7/19 [21:12]
▲ 증평군이 안전하고 활기찬 장뜰시장 시설개선사업을 추진한다. (C)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증평군이 장뜰시장을 안전하고 활기찬 곳으로 가꿔나가고 있다.

 

군은 올해 장뜰시장 시설개선에만 19000만원을 투입한다.

 

이를 활용해 아케이드 내 노후전기설비(시설) 보수공사를 완료해 누전 등으로 인한 화재 걱정을 덜었다.

 

공용구간 조명도 LED등으로 교체해 시장 분위기를 밝히고 에너지를 절약했다.

 

화재발생을 조기에 감지하는 화재알림시설도 점포마다 설치하는 동시에 공제금 일부를 지원하며 화재공제 가입 점포를 늘려가고 있다.

 

화재공제금 지원은 점포당 연 14만원 내에서 납입한 공제료의 70%까지 이뤄진다.

 

6월 말 기준 13개인 가입 점포수를 30개까지 늘려 화재발생 시 신속한 복구를 돕는다는 방침이다.

 

노후화 된 공중화장실을 쾌적하게 바꾸기 위한 리모델링도 진행 중이다.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는 시책도 선보이고 있다.

 

시장 물품판매 현황 및 장보기 정보를 제공하고 인근 주차장, 버스, 택시 승강장까지 구입 물품을 옮겨주는 배송도우미를 1명 배치해 고객 편의를 높였다.

 

지난 6월부터는 문화예술공연, 7080향수공연, 장뜰노래자랑 등 전통시장만의 차별화된 공연과 체험행사를 잇달아 선보이며 고객을 사로잡고 있다.

 

전통시장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상품권도 적극 활용하고 있다.

 

군은 올해(6월 말 기준) 8억 원 규모의 증평사랑으뜸상품권을 발행하며 고객의 발걸음을 시장으로 향하게 했다.

 

, 개인에게만 적용되던 온누리 상품권의 할인 혜택(액면가의 5%)100만원 이상 기업·단체까지 확대했다.

 

윤경식 군 경제과장은 안전한 전통시장을 구축하는 만큼 군민들이 장뜰시장을 많은 이용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