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제30회 회장기 세팍타크로대회 개막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5/23 [11:00]
▲ 제30회 대한세팍타크로협회장기 세팍타크로대회가 23일개막했다. 사진은 지난해 대회 모습. (C)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30회 회장기 세팍타크로대회가 523일부터 27일까지 5일간 보은국민체육센터 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대한세팍타크로협회(회장 이쾌규)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350여명의 선수단이 경기에 참가하기 위해 보은군을 방문한다.

 

종목은 더블(2인조), 레구(3인조), 쿼드(4인조), .여 중..대학부 및 일반부로 나누어 세팍타크로의 최강자를 가린다.

 

세팍타크로는 차다라는 뜻의 세팍과 공을 뜻하는 타크로의 말레이시아어로,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종목 중 하나이며, 2000년 전국체전에서 정식종목으로 채택되었다.

 

군은 2013년부터 매년 세팍타크로 대회를 개최하며 세팍타크로 저변확대를 위해 노력해 왔으며, 노력에 걸맞게 2018년부터 2년 연속 세팍타크로 남녀국가대표 선수단이 보은을 방문하여 1달여간 전지훈련을 하였으며, 특별히 올해는 필리핀 남녀국가대표 선수단과 합동훈련을 하였다.

 

방태석 스포츠사업단장은 이번 대회가 스포츠 메카 보은군의 위상을 전국에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전국대회 및 전지훈련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