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고] 청주시 수곡동 건설현장, 거푸집에 화물차 운전자 사망

거푸집 하차 돕던 화물차 운전자, 떨어진 철재 거푸집에 맞아

남윤모 기자 | 기사입력 2019/04/16 [20:01]
▲ 충북 청주시 수곡동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화물차 운전자가 거푸집에 깔려 사망하는 사고가 일어났다. (C) 남윤모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남윤모 기자=청주시 수곡동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화물차 운전자가 거푸집을 운반해 하차 작업을 돕다 지게차 위에 있던 거푸집이 쏟아져 내리면서 16일 오후 345분경 사고가 일어났다.

 

사고는 거푸집을 실고 하차작업을 옆에서 돕던 화물차 운전자가 철제로 돼 있는 거푸집이 지게차에서 쏟아지면서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로 숨진 화물차 운전자 A(52)는 떨어진 철재를 정면으로 맞아 현장에서 의식이 불투명 했으며 119구급센터는 긴급호송으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건설 현장 안전 관리자를 대상으로 안전에 대한 수칙을 지켰는지 여부와 정확한 사고 원인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