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 전소니, 드라마-영화 이어 광고계까지 섭렵..다채로운 매력 과시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8/12/05 [01:01]

▲ ‘남자친구’ 전소니 메이크업 화보 <사진출처=에이블씨엔씨>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신인배우 전소니가 드라마와 영화에 이어 광고계까지 섭렵했다.

 

전소니는 최근 에이블씨엔씨의 화장품 브랜드 ‘미샤’의 뮤즈로 발탁됐다. ‘미샤’의 신제품 ‘젤리쉬 립슬립’의 메이크업 화보 촬영을 시작으로 전소니는 공식적으로 브랜드의 뮤즈로서 활동을 시작했다.

 

공개된 화보에서는 전소니의 당당한 태도에서 오는 아름다움이 눈길을 끈다. 자신감 넘치는 표정과 눈빛, 포즈까지 스스로의 가치와 아름다움을 찾는 현대 도시 여성의 모습을 그래도 표현해 내 세련미 넘치는 화보를 완성시켰다.

 

전소니는 최근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로 데뷔 후 첫 드라마에 도전했다. 극 중에서 박보검의 여사친(여자사람친구) 조혜인 역을 맡아 털털함과 여성스러움을 두루 갖춘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다.

 

또한 내년 초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악질경찰>에서는 사건의 결정적인 증거를 가진 고등학생 장미나로 분해 신인답지 않은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드라마와 영화에 이어 광고계까지 떠오르는 블루칩으로 존재감을 톡톡히 발산하고 있는 전소니가 앞으로 선보일 다양한 활동이 더욱 기대된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