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인천시의회, 공직자 보호 촉구 및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노선 인천시(안) 확정 재촉구 결의안 채택

박상도 기자 | 기사입력 2024/05/21 [10:12]

▲ 공직자 보호 촉구 결의대회(사진제공:인천시의회) (C)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의회가 지난 20일 열린 제294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악성민원으로부터 공직자를 지키자는 내용의 ‘공직자 보호 촉구 결의안’을 재석의원 37명 전원 찬성으로 채택했다고 밝혔다.

 

인천시의회에 따르면, 이는 최근 악성민원과 과중한 업무 스트레스로 인해 공무원들이 사망하는 사건이 잇따라 발생하는 등 악성민원이 더 이상 두고만 볼 수 없는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으나 악성민원조차 수용해야 하는 현 제도와 행정의 문제점이 공무원들을 죽음으로 내몰고 있다는 것이 시의회의 설명이다.

 

이날 인천시의회 의원들은 본회의 종료 후 결의대회를 열고 정부가 지난 5월 2일 발표한 ‘악성민원 방지 및 민원공무원 보호 강화 대책’을 강력하게 시행하고, 시행 과정에서 지방자치단체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여 실효성 있는 세부계획을 마련할 것을 촉구했다.

 

아울러, 과다한 정보공개청구를 할 수 없도록 보상금 및 포상금 체계를 개편하고 악성민원 대응 전담조직을 구성하기 위한 예산과 인력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을 정부에 촉구했다.

 

결의문을 대표로 발의한 산업경제위원회 소속 이명규(국·부평1) 의원은 “민원공무원을 대상으로 하는 위법행위는 물론, 정보공개청구 민원을 과다하게 접수하는 등 알권리를 부당하게 행사하더라도 이를 제지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가 미흡한 것이 현실”이라고 지적했다.

 

이 의원과 결의문을 공동으로 낭독한 산업경제위원회 소속 이순학(민·서구5) 의원은 “공직자들이 안전하게 일할 수 있는 권리를 보장받을 수 있도록 정부가 적극적으로 나서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 날 채택된 결의안은 대한민국국회, 행정안전부, 인사혁신처 등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노선 인천시(안)확정 재촉구 결의(사진제공:인천시의회) (C) 박상도 기자

또한, 인천시의회가 지난 20일,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노선 ‘인천시(안) 확정’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채택했다고 밝혔다.

 

인천시의회에 따르면, 이날 열린 제294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국민의힘 소속 신충식 의원(서구4)이 발의한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노선 인천시(안) 확정 재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이번 결의안은 지난 제293회 임시회에서 채택한 결의안을 다시 한 번 촉구하기 위하여 제안된 것으로, 현재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에서는 지난 4월에 각 지자체가 제출한 제안노선(안)을 최종적으로 조율 중에 있다.

 

인천시의회는 이날 채택한 결의안을 통해 지자체간 합의절차를 무시한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의 일방적인 조정(안)을 강력히 규탄, 급속히 발전하고 있는 검단지역의 미래수요를 반영한 노선 합의에 동의할 것, 인천과 김포 두 도시가 모두 동의할 수 있는 합리적 노선 합의에 이르도록 적극 조정할 것 등을 촉구했다.

 

또, 본회의를 마친 뒤, 전체 의원들은 본회의장에서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노선을 인천시가 제안한 노선으로 확정해 줄 것을 촉구하는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결의안을 발의한 신충식 의원은 “지자체 간은 물론 민민갈등까지 일으키고 있는 대광위의 조정안은 우리 인천시를 무시하는 처사라고 생각한다”며,“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노선은 나날히 발전하고 있는 검단신도시의 미래수요를 반영한 인천시(안)으로 결정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ity Council adopts a resolution calling for the protection of public officials and urging the city of Incheon to confirm the Seoul Subway Line 5 extension route.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City Council announced that at the 2nd plenary session of the 294th Extraordinary Session held on the 20th, all 37 members in attendance adopted the ‘Resolution Calling for the Protection of Public Officials’ to protect public officials from malicious complaints.

 

According to the Incheon City Council, malicious complaints are emerging as a social problem that can no longer be ignored, with recent incidents of civil servants dying due to malicious complaints and excessive work stress. However, the current system that must accept even malicious complaints The city council explains that administrative problems are driving civil servants to death.

 

On this day, Incheon City Council members held a resolution meeting after the plenary session and strongly implemented the 'measures to prevent malicious civil complaints and strengthen the protection of civil servants' announced by the government on May 2, and actively collect opinions from local governments during the implementation process. Therefore, he urged that an effective detailed plan be prepared.

 

In addition, they urged the government to reform the compensation and reward system to prevent excessive information disclosure requests and to actively support the budget and manpower to form a dedicated organization to respond to malicious complaints.

 

Rep. Lee Myeong-gyu (Korea/Bupyeong 1), a member of the Industrial and Economic Committee who proposed the resolution as a representative, said, “We must stop illegal acts targeting civil servants as well as unfair exercise of the right to know, such as excessively receiving complaints requesting information disclosure.” “The reality is that the institutional mechanisms to do so are insufficient,” he pointed out.

 

Rep. Lee Sun-hak (Min, Seo-gu 5th), a member of the Industrial and Economic Committee, who jointly read the resolution with Rep. Lee, emphasized, “The government must take an active role to ensure that public officials have the right to work safely.”

 

Meanwhile, the resolution adopted on this day is scheduled to be transferred to the National Assembly of the Republic of Korea,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nd the Ministry of Personnel Management.

 

In addition, the Incheon City Council announced on the 20th that it had adopted a resolution calling for ‘confirmation of the Incheon City (plan)’ for the extension of Seoul Subway Line 5.

 

According to the Incheon City Council, at the 2nd plenary session of the 294th Extraordinary Meeting held on this day, the ‘Resolution urging the confirmation of Incheon City (plan) for the extension of Seoul Subway Line 5’ proposed by Rep. Shin Chung-sik (Seo-gu 4) of the People Power Party was adopted.

 

This resolution was proposed to once again call for the resolution adopted at the 293rd extraordinary session, and the Metropolitan Transportation Committee is currently finalizing the proposed route (draft) submitted by each local government in April.

 

Through a resolution adopted on this day, the Incheon City Council strongly condemned the unilateral adjustment (plan) of the Metropolitan Transportation Committee that ignored the agreement procedure between local governments and agreed to agree to a route agreement that reflects the future demand of the rapidly developing Geomdan area, Incheon and Gimpo. He urged active coordination to reach a reasonable route agreement that both cities can agree on.

 

In addition, after completing the plenary session, all lawmakers held a resolution meeting at the plenary session urging that the Seoul Subway Line 5 extension route be confirmed as the route proposed by Incheon City.

 

Rep. Shin Choong-sik, who proposed the resolution, said, “I think the Daekwang Committee’s adjustment plan, which is causing conflict not only between local governments but also between citizens, is an act of ignoring our city of Incheon,” and “The extension of Seoul Subway Line 5 is a great opportunity for Geomdan New Town, which is developing day by day.” “Incheon City will have to decide on a plan that reflects future demand,” he said.

 


원본 기사 보기:ebreaknews.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