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이낙연, 개혁신당과의 통합 결렬 선언.."저를 지우기로 일찍부터 기획"

개혁신당-새로운미래, 통합 선언 11일 만에 결별

임국정 기자 | 기사입력 2024/02/20 [11:53]

▲ 이낙연 새로운미래 공동대표가 20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새로운미래 당사에서 현안 관련 기자회견에 참석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4.02.20.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임국정 기자 = 이낙연 새로운미래 공동대표가 20일 개혁신당과의 통합 결렬을 선언했다. 지난 9일 개혁신당·새로운미래·새로운선택·원칙과상식 등 제3지대 세력들이 통합을 선언한 지 11일 만이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새로운미래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신당 통합 좌절로 여러분께 크나큰 실망을 드렸다"라며 "부실한 통합 결정이 부끄러운 결말을 낳았다"라고 밝혔다.

 

그는 "신당 통합은 정치 개혁의 기반으로서 필요했다"라면서도 "통합 주체들의 합의는 부서졌다"라고 지적했다. "2월 9일의 합의를 허물고, 공동대표 한 사람에게 선거의 전권을 주는 안건이 최고위원회의 표결로 강행처리됐다"라며 "그것은 최고위원회의 표결 대상이 될 수 없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대표는 또 "합의가 부서지고 민주주의 정신이 훼손되면서, 통합의 유지도 위협받게 됐다"라며 "더구나 그들은 통합을 깨거나 저를 지우기로 일찍부터 기획했던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이어 "다시 새로운미래로 돌아가겠다. 당을 재정비하고 선거 체제를 신속히 갖추겠다"라며 "도덕적 법적 문제에 짓눌리고, 1인 정당으로 추락해 정권 견제도, 정권 교체도 어려워진 민주당을 대신하는 '진짜 민주당'을 세우겠다"라고 밝혔다.

 

앞서 개혁신당은 지난 19일 최고위를 열고 '선거 캠페인 및 정책 결정 권한 위임의 건'을 처리했다. 해당 안건은 '선거 캠페인 및 정책 발표는 이준석 공동대표가 공동 정책위의장과 협의해 시행한다'는 내용이다.

 

하지만 통합 합의사항으로 개혁신당 총괄 선거대책위원장을 맡기로 했던 이낙연 개혁신당 공동대표와, 김종민 개혁신당 최고위원 등 새로운미래 출신은 이에 반발해 표결에 참여하지 않고 회의장을 떠났다. 이후 이낙연 대표가 20일 개혁신당과의 통합 결렬을 선언하며, 새로운미래는 독자 노선을 걷게 됐다.

 

다음은 이낙연 새로운미래 공동대표 기자회견문 전문.

 

<죄송합니다. 다시 시작하겠습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사랑하는 당원 여러분,

여러분께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신당통합 좌절로 여러분께 크나큰 실망을 드렸습니다.

부실한 통합결정이 부끄러운 결말을 낳았습니다.

 

신당통합은 정치개혁의 기반으로서 필요했습니다.  

저는 통합을 설 연휴 이전에 이루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크게 양보하며, 통합을 서둘렀습니다.

그러나 여러 문제에 부닥쳤습니다.

 

저는 그런 문제들에 세 가지 원칙으로 대처했습니다.

첫째, 통합을 유지한다는 원칙입니다.

둘째, 통합주체들의 합의를 지킨다는 원칙입니다.

셋째, 민주주의 정신을 존중한다는 원칙입니다.

 

그러나 통합주체들의 합의는 부서졌습니다.

2월 9일의 합의를 허물고, 

공동대표 한 사람에게 선거의 전권을 주는 안건이 

최고위원회의 표결로 강행처리됐습니다.

그것은 최고위원회의 표결대상이 될 수 없는 것입니다.

 

민주주의 정신은 훼손됐습니다.

그들은 특정인을 낙인찍고 

미리부터 배제하려 했습니다.

낙인과 혐오와 배제의 정치가 답습됐습니다.

그런 정치를 극복하려던 우리의 꿈이 짓밟혔습니다.

 

합의가 부서지고 민주주의 정신이 훼손되면서,

통합의 유지도 위협받게 됐습니다.

더구나 그들은 통합을 깨거나 저를 지우기로

일찍부터 기획했던 것으로 보입니다.

 

저희는 통합합의 이전으로 

돌아갈 수밖에 없게 됐습니다.

다시 새로운미래로 돌아가겠습니다.

당을 재정비하고 선거체제를 신속히 갖추겠습니다.

 

통합은 좌초했지만, 

저의 초심은 좌초하지 않고 오히려 굳건해졌습니다.

초심으로 돌아가겠습니다.

 

무능하고 타락한 거대양당의 독점적 정치구도를 깨고

진영보다 국가, 정치인보다 국민을 먼저 보호하는

본격 대안정당을 만들겠습니다.

기득권 정당의 투쟁일변도 정치를 흉내내지 않고,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를 준비하겠습니다.

도덕적 법적 문제에 짓눌리고, 1인 정당으로 추락해

정권견제도, 정권교체도 어려워진 민주당을 대신하는

‘진짜 민주당’을 세우겠습니다.

민주당의 자랑스러웠던 

정신과 가치와 품격을 저희가 회복하겠습니다.

거짓과 협잡이 난무하는 정치판을

정직과 상식이 통하는 곳으로 바꾸겠습니다.

 

당장은 여당의 과반의석 확보를 저지하도록 

저희가 더 맹렬히 싸우겠습니다.

총선에 매진하며, 총선 이후까지 대비하겠습니다.

 

국민과 당원 여러분께 거듭 죄송합니다.

그러나 법적 합당 이전에 신당 판도가 분명해진 것은

불행 중 다행인지도 모르겠습니다.

불확실성은 긴 것보다 짧은 것이 좋기 때문입니다.

 

국민과 당원 여러분이 겪으시는 오늘의 실망이

내일의 희망이 되도록 

저희들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부디 저희들의 잘못을 용서해 주시고,

저희들의 충정을 받아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redsummer@kakao.com

 

#개혁신당 #새로운미래 #이낙연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Lee Nak-yeon declares the breakdown of integration with the New Reform Party... "I planned from early on to erase me"

New Reform Party-New Future splits 11 days after declaration of integration

 

Break News Reporter Lim Guk-jeong = Lee Nak-yeon, co-representative of New Future, declared the collapse of the merger with the New Reform Party on the 20th. It has been 11 days since the Third Zone forces, including the New Reform Party, New Future, New Choice, and Principle and Common Sense, declared integration on the 9th.

 

Representative Lee held a press conference at the New Future headquarters in Yeouido, Seoul this morning and said, "I have disappointed you all with the frustration of the new party's integration," and added, "The poor decision to integrate has led to an embarrassing ending."

 

He pointed out that “the unification of the new party was necessary as a foundation for political reform,” but that “the consensus of the unifying parties was broken.” He claimed, “The agenda of destroying the agreement of February 9 and giving full power of elections to one co-representative was forcibly passed through a vote of the Supreme Committee,” and “It cannot be subject to a vote by the Supreme Committee.”

 

Representative Lee also said, “As the agreement was broken and the spirit of democracy was damaged, the maintenance of unity was also threatened. Moreover, it appears that they had planned from early on to break unity or erase me.”

 

He continued, “We will return to a new future. We will reorganize the party and quickly establish an election system,” and added, “We will form a ‘real Democratic Party’ to replace the Democratic Party, which has been weighed down by moral and legal issues and has fallen into a one-man party, making it difficult to check and change the government.” “I will establish it,” he said.

 

Previously, the New Reform Party held a high-level meeting on the 19th and processed the 'delegation of election campaign and policy-making authority'. The agenda states that 'election campaigns and policy announcements will be implemented by co-representative Lee Jun-seok in consultation with the joint policy committee chairs.'

 

However, New Future members, including Lee Nak-yeon, co-representative of the New Reform Party, and Kim Jong-min, the top member of the New Reform Party, who were supposed to serve as chairman of the New Reform Party's general election committee as part of the integrated agreement, protested against this and left the meeting room without participating in the vote. Afterwards, Representative Lee Nak-yeon declared the collapse of the merger with the New Reform Party on the 20th, and New Future took its own path.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Nak-yeon Lee's press conference, co-CEO of New Future.

 

<Sorry. Let's start again.>

 

Dear citizens, dear party members,

I bow my head in apology to you all.

We have greatly disappointed you with the frustration of the new party integration.

A poor integration decision led to an embarrassing ending.

 

The unification of the new party was necessary as a foundation for political reform.

I wanted to achieve integration before the Lunar New Year holiday.

So we made major concessions and hastened integration.

However, we ran into several problems.

 

I dealt with those problems with three principles.

First, the principle of maintaining unity.

Second, it is the principle of protecting the agreements of integrated entities.

Third, the principle of respecting the spirit of democracy.

 

However, the consensus of the integrated entities was broken.

Destroying the agreement of February 9,

A proposal to give full election power to one co-representative

It was enforced by a vote of the Supreme Committee.

It cannot be subject to a vote by the Supreme Council.

 

The spirit of democracy has been damaged.

They label certain people

I tried to rule it out in advance.

The politics of stigma, hatred, and exclusion were followed.

Our dream of overcoming such politics has been trampled.

 

As consensus breaks down and the spirit of democracy is undermined,

The maintenance of unity was also threatened.

Moreover, they decided to break the integration or erase me.

It appears that it was planned from early on.

 

Before the integration agreement, we

I had no choice but to go back.

We will return to a new future.

We will reorganize the party and quickly establish an election system.

 

Although integration ran aground,

My original intention did not go awry, but rather became stronger.

I will go back to the beginning.

 

Breaking the monopolistic political structure of the two major incompetent and corrupt parties

Protecting the nation before the camp and the people before politicians.

We will create a full-fledged alternative political party.

The struggle of vested interest parties does not imitate politics,

We will prepare for a new future for Korea.

Overwhelmed by moral and legal issues, it falls into a one-man party.

Replacing the Democratic Party, which has become difficult to check and change the government,

We will establish a ‘real Democratic Party.’

The Democratic Party was proud of

We will restore spirit, value, and dignity.

The political world is full of lies and fraud.

We will change this to a place where honesty and common sense prevail.

 

Let's stop the ruling party from securing a majority of seats.

We will fight more fiercely.

We will focus on the general election and prepare until after the general election.

 

I apologize again to the people and party members.

However, the new party's fate became clear before the legal merger.

I don't know if it's a blessing in disguise.

Because short uncertainty is better than long.

 

The disappointment experienced by the people and party members today is

To be the hope of tomorrow

We will do our best.

Please forgive our mistakes,

Please accept our loyalty.

thank you

 

redsummer@kakao.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