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선원건설 임금체불 ‘통일교 천정궁 앞 시위’

통일교부정부패추방감시위원회 카페 “선원건설의 어음 남발과 임금체불” 밝혀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4/01/31 [09:23]

카페 “통일교부정부패추방감시위원회(위원장 최종근)”는 지난 1월30일 카페 홈페이지에 게재한 “자금난으로 시작된 폭발직전의 통일교 천정궁 앞 시위”라는 제목의 글에서 “부패한 통일교 권력층의 자금 세탁소인 선원건설의 어음 남발과 임금체불에 따른 건설노동자들의 본격적인 행동이 천정궁 앞 시위로 시작되었다“고 알렸다. 

 

선원건설의 가평 설악아파트 신축현장 노동자들에게 임금이 지급되지 않음에 따라 통일교의 생리를 잘 알고 있는 건설노동자들이 차량에 현수막을 걸고 시위를 하는 장면. 사진 상/통일교부정부패추방감시위원회(위원장 최종근) 카페.

선원건설의 가평 설악아파트 신축현장 노동자들에게 임금이 지급되지 않음에 따라 통일교의 생리를 잘 알고 있는 건설노동자들이 차량에 현수막을 걸고 시위를 하는 장면. 사진 하/통일교부정부패추방감시위원회(위원장 최종근) 카페. 

 

이어 이 글에서 “선원건설의 경기도 가평군 설악아파트 신축현장 노동자들에게 임금이 지급되지 않음에 따라 통일교의 생리를 잘 알고 있는 건설노동자들이 차량에 현수막을 걸고 시위를 하는 것이다. 건설노동자들의 임금이 체불된 것은 선원건설이 하청업체에 공사 진행에 따른  공사대금을 지급하지 못한 결과로 단순한 임금체불만이 문제가 아닌 것”이라면서 “천원궁 공사에서 천문학적인 공사금액을 가공으로 증액하고, 자금이 바닥난 통일교에서 공사대금 미지급에 대한 항의는 계속될 것이다. 이제 통일교 폭발 직전의 발화가 시작된 것으로 앞으로 수많은 항의 집회가 천정궁 앞 출입구에서 진행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또한 “더욱이 임금 체불에 따른 건설노동자들의 항의 시위는 합법적이기에 경기도 가평 경찰서에서도 강제해산 시키는 것은 쉽지 않을 것이다. 그리고 시위가 진행됨에 따라 독생녀(한학자) 뿐만 아니라 청심국제중고등학교에 다니는 학생들도 실체를 알게 되어 통일교와 선원건설의 부도덕성이 구설수에 오를 것”으로 전망하고 “앞으로 임금 체불에 따른 건설노동자들의 시위가 어떻게 전개되고 자금이 없는 통일교에서는 이를 어떻게 해결할 것인지 흥미로울 따름”이라고 밝혔다.

 

한편 통일교부정부패추방감시위원회측은 지난해부터 통일교 고위 간부들의 거액도박 사건 연루를 추적, 공개해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nwon Construction’s non-payment of wages ‘Protest in front of Cheonjeonggung of Unification Church’

Unification Grant, Corruption, and Expulsion Monitoring Committee Café reveals “Seonwon Construction’s excessive issuance of bills and non-payment of wages”

-Reporter Park Jeong-dae

 

In an article titled “Protests in front of Cheonjeonggung of the Unification Church on the verge of explosion that began due to a financial crisis” posted on the cafe’s website on January 30, the “Unification Church Corruption and Corruption Monitoring Committee (Chairman Choi Jong-geun)” posted on the café’s website, “This is a money laundering agency for the corrupt Unification Church’s powerful class.” He announced, “Construction workers’ full-scale action due to Seonwon Construction’s excessive issuance of bills and non-payment of wages began with a protest in front of Cheonjeonggung.”

In this article, “As wages are not being paid to workers at Seorak Construction’s new Seorak Apartment site in Gapyeong-gun, Gyeonggi-do, construction workers who are well aware of the principles of the Unification Church are protesting by hanging banners on their vehicles. “The reason why construction workers’ wages were delayed was as a result of Seonwon Construction’s failure to pay construction fees to subcontractors according to the progress of the construction, and it was not a simple complaint of delayed wages.” And protests over non-payment of construction costs will continue at the Unification Church, which has run out of funds. “Now that the eruption before the explosion of the Unification Church has begun, it is predicted that numerous protest rallies will be held at the entrance in front of Cheon Jeong Palace in the future.”

 “Furthermore, since the construction workers’ protest due to non-payment of wages is legal, it will not be easy for the Gapyeong Police Station in Gyeonggi-do to forcibly disperse them. And as the protests progress, not only the only daughter (Hak Ja Han) but also students attending Cheongshim International Middle and High School will learn the truth, and the immorality of the Unification Church and Seonwon Construction will be talked about,” he predicted. “It will be interesting to see how the protests develop and how the Unification Church, which does not have funds, will resolve them,” he said.

 

Meanwhile, the Unification Church Corruption and Corruption Oversight Committee has been tracking and disclosing the involvement of high-ranking Unification Church officials in large-scale gambling cases since last year.

 

-A scene in which construction workers, who are well aware of the Unification Church's philosophy, protest by hanging banners on vehicles as wages are not paid to workers at Seonwon Construction's new Gapyeong Seorak Apartment construction site. Photo/Unification Grant Corruption and Expelation Monitoring Committee (Chairman Choi Jong-geun) caf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 화이팅 2024/02/01 [14:01] 수정 | 삭제
  • 후속기사 궁금해요우
광고
광고

광고

광고